[이색 신사업] 건강카페 결합한 브랜드 복합 체험 공간 ‘세라젬 웰카페’ 론칭

세라젬 헬스케어 제품 체험, 휴식 및 커뮤니티, 건강 카페 결합한 ‘브랜드 복합 체험 공간’

URL복사

글로벌 홈 헬스케어 전문기업 ‘세라젬(CERAGEM)’이 헬스케어 제품 체험은 물론 건강 음료와 디저트까지 즐길 수 있는 브랜드 복합 체험 공간 ‘세라젬 웰카페(Ceragem Wellcafe)’를 론칭한다.

 

‘세라젬 웰카페’는 ‘웰 라이프 커뮤니티 하우스(Well Life Community House)’를 메인 콘셉트로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세라젬 제품 체험 공간, 자연과 건강까지 생각한 ‘웰 라이프 푸드’를 즐길 수 있는 건강 카페, 휴식 및 커뮤니티 기능을 결합한 복합 체험 공간으로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고객들의 일상 속에 더욱 밀접하게 다가가기 위해 마련됐다.

 

 

친환경 유기농, 무색소, HACCP 인증받은 식자재 활용

음료 및 디저트 ‘웰 라이프 푸드’ 제공

고객들은 세라젬 척추 의료가전 ‘마스터 V4’, 안마의자 ‘파우제’ 등 세라젬 주력 제품들을 부담 없이 경험하고 직원의 전문 케어를 받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현장에서 구매 상담도 가능하다.

 

 

또한 친환경 유기농, 무색소 그리고 HACCP 인증도 받은 건강 식자재를 바탕으로 한 음료, 디저트 등 ‘웰 라이프 푸드’를 즐기며 자유롭게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세라젬은 지난 판교점 오픈을 시작으로 12일(토) 광교점, 14일(월) 대치점을 정식 오픈하며 본격적인 고객 맞이에 돌입했다.

 

 

세라젬 관계자는 "세라젬 웰카페는 ‘집과 일상에서부터 시작되는 건강한 삶’이라는 세라젬 브랜드 철학을 반영한 공간으로 전문적인 케어와 휴식 그리고 좋은 먹거리를 내 집처럼 편안하게 즐길 수 있다며 향후 지속적인 지점 확대를 통해 고객들의 일상 속에 더욱 밀접히 다가가는 세라젬이 되겠다."고 밝혔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일본 자영업 엿보기]'타피오카' 다음 주자로 떠오른 대만 카스테라
우리나라에서도 반짝 유행했던 '대만 카스테라'가 최근 일본 식품시장에서 급부상 중이다. 대만 카스테라는 특유의 큼지막한 외형과 폭신폭신한 식감으로 올해 초부터 꾸준한 인기 상승세를 보여 왔다. 2018년 후반부터 10~30대 여성층의 높은 지지를 받던 타피오카 음료 시장의 성장이 주춤한 틈을 타 일본의 차세대 식품트렌드로 부상한 대만 카스테라 시장을 알아본다. 식감으로 주목받은 대만 카스테라 최근 일본의 식품외식 추이를 살펴보면 맛, 비주얼에 더해 식감을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타피오카 열풍의 요인도 쫀득쫀득한 식감이 큰 몫을 했다. 일본에서는 카스테라를 3가지 식감으로 나눠서 맛보는 걸 즐긴다. 대만 카스테라는 베이킹파우더를 사용하지 않고 반죽에 머랭을 듬뿍 넣어 오븐에 가열해 만든다. 먹는 방법에 따라 조금씩 다른 식감을 낼 수 있다. 오븐에서 갓 구워져 나왔을 때는 폭신한 식감으로 달걀의 부드러운 맛이 도드라진다. 카스테라를 전자렌지나 팬을 활용해 가열하면 좀 더 촉촉한 식감이 나며 단맛이 부각된다. 또한, 냉장고에 보관해 차가운 상태로 꺼내 먹으면 입안에서 빵이 녹아내리는 듯한 식감을 줄 수 있다. 취향에 따라 원하는 형태로 먹을 수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2020 대전 소상공인 창업박람회 온라인 개최
대전시가 지역 내 예비(재)창업자들에게 다양한 창업기회를 제공하고 여러 창업 모델을 선보이기 위해 오는 19일부터 내달 20일까지 ‘2020년 대전 소상공인 창업박람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소상공인 창업박람회’는 매년 오프라인 행사로 진행돼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비대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대전시는 이번 온라인 창업박람회를 통해 시·공간적 제약 없이 소상공인의 다양한 성공창업 아이템을 제공해 예비창업자들의 실질적인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유도하고, 소상공인 육성은 물론 지역산업의 경쟁력 확보와 상생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번 박람회는 소상공인 60여 개 업체가 참여하는 창업정보관 3곳(사회적기업관, 프렌차이즈관, 창업기업관)이 운영되며, 가맹점주 모집과 자사 홍보, 한국외식산업협회와 대전지방국세청에서 컨설팅관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발 빠르게 온라인 창업박람회로 전환했다”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우리지역의 일자리 창출과 소득증대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자세한 온라인 창업박람회 운영 내용은 ‘소상공인 창업박람회’ 홈페이지에서

J-FOOD 비지니스

더보기
[일본 자영업 엿보기]'타피오카' 다음 주자로 떠오른 대만 카스테라
우리나라에서도 반짝 유행했던 '대만 카스테라'가 최근 일본 식품시장에서 급부상 중이다. 대만 카스테라는 특유의 큼지막한 외형과 폭신폭신한 식감으로 올해 초부터 꾸준한 인기 상승세를 보여 왔다. 2018년 후반부터 10~30대 여성층의 높은 지지를 받던 타피오카 음료 시장의 성장이 주춤한 틈을 타 일본의 차세대 식품트렌드로 부상한 대만 카스테라 시장을 알아본다. 식감으로 주목받은 대만 카스테라 최근 일본의 식품외식 추이를 살펴보면 맛, 비주얼에 더해 식감을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타피오카 열풍의 요인도 쫀득쫀득한 식감이 큰 몫을 했다. 일본에서는 카스테라를 3가지 식감으로 나눠서 맛보는 걸 즐긴다. 대만 카스테라는 베이킹파우더를 사용하지 않고 반죽에 머랭을 듬뿍 넣어 오븐에 가열해 만든다. 먹는 방법에 따라 조금씩 다른 식감을 낼 수 있다. 오븐에서 갓 구워져 나왔을 때는 폭신한 식감으로 달걀의 부드러운 맛이 도드라진다. 카스테라를 전자렌지나 팬을 활용해 가열하면 좀 더 촉촉한 식감이 나며 단맛이 부각된다. 또한, 냉장고에 보관해 차가운 상태로 꺼내 먹으면 입안에서 빵이 녹아내리는 듯한 식감을 줄 수 있다. 취향에 따라 원하는 형태로 먹을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