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을 담은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 개최
(식품외식경영) 거창군은 22일부터 11월 23일까지 거창IC 맞은편에 위치한 거창푸드종합센터 일원에서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축제는 거창농민이 직접 한해 수확한 제철 농산물을 제 값에 직접 판매함으로써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하고 농업인이 직접 주도하는 차별화된 축제로 ‘농특산물 판매관 운영’, ‘제9회 사과데이 행사’, ‘유통전문업체 바이어 초청 간담회 개최’ 등 이외에 다채로운 체험부대행사 및 이벤트를 마련해 거창 농업 및 농촌의 미래를 지향하는데 큰 역할이 기대된다. 특히, 이번 축제는 거창사과 도입 90주년을 기념하고 과수산업의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거창사과 90주년! 새로운 도약으로 미래를 꿈꾸다’라는 슬로건으로 ‘제9회 사과데이 행사’를 함께 개최하고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 및 세미나’, ‘거창사과(후지) 품평회’, ‘재미있는 사과이야기 테마공간’ 등 다양한 거창사과 체험.부대행사 및 시식회를 통해 최근 사과 관련 산업의 위기 극복 및 거창사과의 우수성과 소비촉진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외에 축제 막바지의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수’ 행사에서는 거창사과발

자연을 담은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 개최
(식품외식경영) 거창군은 22일부터 11월 23일까지 거창IC 맞은편에 위치한 거창푸드종합센터 일원에서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축제는 거창농민이 직접 한해 수확한 제철 농산물을 제 값에 직접 판매함으로써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하고 농업인이 직접 주도하는 차별화된 축제로 ‘농특산물 판매관 운영’, ‘제9회 사과데이 행사’, ‘유통전문업체 바이어 초청 간담회 개최’ 등 이외에 다채로운 체험부대행사 및 이벤트를 마련해 거창 농업 및 농촌의 미래를 지향하는데 큰 역할이 기대된다. 특히, 이번 축제는 거창사과 도입 90주년을 기념하고 과수산업의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거창사과 90주년! 새로운 도약으로 미래를 꿈꾸다’라는 슬로건으로 ‘제9회 사과데이 행사’를 함께 개최하고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 및 세미나’, ‘거창사과(후지) 품평회’, ‘재미있는 사과이야기 테마공간’ 등 다양한 거창사과 체험.부대행사 및 시식회를 통해 최근 사과 관련 산업의 위기 극복 및 거창사과의 우수성과 소비촉진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외에 축제 막바지의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수’ 행사에서는 거창사과발

자연을 담은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 개최
(식품외식경영) 거창군은 22일부터 11월 23일까지 거창IC 맞은편에 위치한 거창푸드종합센터 일원에서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축제는 거창농민이 직접 한해 수확한 제철 농산물을 제 값에 직접 판매함으로써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하고 농업인이 직접 주도하는 차별화된 축제로 ‘농특산물 판매관 운영’, ‘제9회 사과데이 행사’, ‘유통전문업체 바이어 초청 간담회 개최’ 등 이외에 다채로운 체험부대행사 및 이벤트를 마련해 거창 농업 및 농촌의 미래를 지향하는데 큰 역할이 기대된다. 특히, 이번 축제는 거창사과 도입 90주년을 기념하고 과수산업의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거창사과 90주년! 새로운 도약으로 미래를 꿈꾸다’라는 슬로건으로 ‘제9회 사과데이 행사’를 함께 개최하고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 및 세미나’, ‘거창사과(후지) 품평회’, ‘재미있는 사과이야기 테마공간’ 등 다양한 거창사과 체험.부대행사 및 시식회를 통해 최근 사과 관련 산업의 위기 극복 및 거창사과의 우수성과 소비촉진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외에 축제 막바지의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수’ 행사에서는 거창사과발


양평군립미술관 도큐멘트전 성황리 종료
(식품외식경영) 지난 10월부터 3개의 테마를 가지고 진행한 양평군립미술관(관장 류민자)의 가을기획전시 양평신화 찾기-3, 도큐멘트전이 많은 미술 애호가들의 관심 속에 실.내외전시 3만여 명이 다녀가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전시는 양평 원로작가 아카이브 연구자료전(김인순,이우설,배동환,홍용선,박동인)과 청년작가들의 전시인 청년미술의 시선전(양평 청년작가 11명) 그리고 8회째를 맞이한 양평을 빛낸 원로작가전(신재석, 이화자)이 전시의 세 가지 테마를 선보였다. 양평군립미술관의 원로작가 아카이브 연구자료전은 2017년부터 시작하여 그동안 총 16명의 아카이브 연구자료집을 발간하여 양평군립미술관에 영구 보존하고 있다. 또한 청년미술의 시선전은 양평에서 활동하고 있는 새로운 청년작가들을 찾아서 작가들의 창작과정을 도큐멘트로 보여주었으며 전시기간 중 작가들과 만남인 아트토크에서는 관객들과 작품 제작과정과 기법연구에 이르기까지 관객들과 다양한 작품 이야기를 나누면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무엇보다도 올해 8회째를 맞이한 양평을 빛낸 원로작가전은 양평의 최고령 서예가 상산(常山) 신재석 선생(1930년)의 서예와 서각 작품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었고, 이화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