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을 담은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 개최
(식품외식경영) 거창군은 22일부터 11월 23일까지 거창IC 맞은편에 위치한 거창푸드종합센터 일원에서 ‘2019 거창 내추럴 푸드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축제는 거창농민이 직접 한해 수확한 제철 농산물을 제 값에 직접 판매함으로써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하고 농업인이 직접 주도하는 차별화된 축제로 ‘농특산물 판매관 운영’, ‘제9회 사과데이 행사’, ‘유통전문업체 바이어 초청 간담회 개최’ 등 이외에 다채로운 체험부대행사 및 이벤트를 마련해 거창 농업 및 농촌의 미래를 지향하는데 큰 역할이 기대된다. 특히, 이번 축제는 거창사과 도입 90주년을 기념하고 과수산업의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거창사과 90주년! 새로운 도약으로 미래를 꿈꾸다’라는 슬로건으로 ‘제9회 사과데이 행사’를 함께 개최하고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 및 세미나’, ‘거창사과(후지) 품평회’, ‘재미있는 사과이야기 테마공간’ 등 다양한 거창사과 체험.부대행사 및 시식회를 통해 최근 사과 관련 산업의 위기 극복 및 거창사과의 우수성과 소비촉진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이외에 축제 막바지의 ‘거창사과 90주년 기념식수’ 행사에서는 거창사과발

경기도의회, 황해경제자유구역의 민주적 선정 절차 필요
(식품외식경영)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위원장 조광주)는 11월 18일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하 황해청)에 대한 2019년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했다. 본 행정사무감사에는 주로 현덕지구의 토지 매입에 관한 보상문제, 포승지구의 투자유치 현황이 논의됐다. 허원 의원(자유한국당, 비례)은 포승지구의 연도별 유치 계획 목표액과 실제로 유치한 금액과의 차이에 대한 질의를 시작으로 투자 업체들이 경제자유구역지구 구획에 골고루 배정 되는지를 질의하였다. 아울러, 직원들의 이동이 빈번하여 지속적인 업무 수행이 불가능 해지는 것에 대한 보완이 필요하고, 필요에 따라서는 상여금 지급 등을 강화하여 안정된 전문적인 업무 수행이 되도록 조치를 취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송영만 의원(더불어민주당, 오산1)은 지난해까지의 회계감사에서 재무결산 부분의 전산작업화 완료 여부를 질의하였고, 포승지구 분양률이 저조한 실적임을 지적하였다. 더불어, 분양실적 설명회, 투자설명회 등의 투자유치 활동이 많은 것에 비해 이렇다 한 결과가 나오지 않음은 보완해야 할 부분이라고 지적했다. 황수영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6)은 황해경제자유구역이 확대됨에 따라 새로 추진되는 지역인 안산, 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