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UP] 배민 서빙로봇 신규 렌탈 상품 출시, 서빙로봇 이용 폭 넓혀

우아한형제들, 배민 서빙로봇 신규 렌탈 상품 출시
최신 서빙로봇 ‘딜리 S’ 할부 렌탈, 일시불 구매 등 선택폭 확대

우아한형제들이 배달의민족이 선보인 서빙로봇 '딜리 S' 신규 이용상품 출시했다고 밝혔다. 서빙로봇 ‘딜리플레이트 S(딜리 S)’를 빌려주는 렌탈 상품에 새로운 선택권을 추가했다.

 

 

딜리S는 올 초 배민이 내놓은 서빙로봇이다. 10.1인치 대형 터치스크린에 점주가 원하는 영상이나 사진, 음성을 적용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서빙, 크루즈 모드를 모두 지원해 지정된 테이블에 순차적으로 음식을 서빙하거나 정해진 동선에 따라 반찬이나 냅킨을 제공할 수 있다.

 

이번에 선보인 상품의 렌탈 요금은 월 34만원(36개월 약정) 수준이다. 기존 상품(24개월 약정, 월 75만원)에 비해 장기 이용을 원하는 업주에게 유리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만기 시 로봇 구매 여부도 결정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약정 만기 시 300만원을 내면 로봇을 영구 소유할 수 있다.

 

할부 구입도 가능하다. 월 렌탈료 45만원, 36개월 약정 상품을 이용하면 완납 시 로봇 소유권이 점주에게 이전된다. 렌탈 상품 이용을 원하지 않고, 로봇을 구입하고 싶은 자영업자는 일시불(1천400만원)로도 구매할 수 있다.

 

로봇의 유지, 보수를 안정적으로 보장해주는 ‘딜리 케어’ 상품도 나왔다. 딜리S 렌탈, 구매 시 월 4~5만원대 로봇 품질 보증, 기술 지원 솔루션 등을 제공받을 수 있다.

 

렌탈료, 구매 비용에 월 이용료(프로모션 적용가 기준 최대 5만5천원)를 추가로 내면 소모품 구매부터 수리, 점검, 파손 시 보험, 로봇 청소 등 케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딜리S 렌탈 상품 가입, 구매는 배민 서빙로봇 홈페이지와 콜센터를 통해 할 수 있다. 이달 말까지 딜리S를 구입하거나 신규 렌탈 상품에 가입하면 30만원 상당의 웰컴키트를 제공한다.

 

웰컴키트는 서빙로봇 이용에 필요한 용품을 담은 사장님 키트, 음료 서빙 시 흔들림을 방지하는 컵홀더, 안전한 서빙을 위한 고급 트레이 매트 등으로 구성됐다.

 

 

김민수 우아한형제들 서빙로봇사업 실장은 “자영업자들이 가게 형편과 상황에 맞춰 서빙로봇을 이용할 수 있도록 렌탈 상품을 다양화했다”며 “식당 운영에 도움을 주고, 편리한 외식 환경을 만들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경기도주식회사, 명품 ‘경기 쌀’ 판매 1달 만에 4억 원 거래고 돌파!
경기도주식회사가 경기 지역 쌀 소비 촉진에 발 벗고 나선 지 약 한 달 만에 약 4억 원의 거래액을 기록하며 도내 쌀 농가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최근 경기 지역은 지난해 풍년과 지속해서 감소하는 쌀 소비로 인해 과잉재고 문제를 안고 있다. 이는 쌀값 하락은 물론, 올해 햅쌀 가격에도 악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지역농협과 쌀 농가의 고민이 컸던 상황이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기도주식회사는 경기 지역농협 등과 손을 잡고 긴급 행사를 편성, 쌀 재고 소진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지난 6월 3일부터 11번가·인터파크·티몬 등과 함께 총 4차례에 걸쳐 ‘경기 지역 쌀 판매 행사’를 진행한 결과, 현재까지 총 4억 1천 5백여만 원의 거래액을 기록하고 있다(6월 30일 기준). 구매 고객들의 만족도 역시 매우 높으며, 이 같은 소비자들의 호평 속에 주문도 꾸준히 늘고 있는 상황이다. 실제로 111번가를 통해 경기 쌀을 구매한 한 고객은 “특등급인데 이런 싼 가격에 구매가 가능한지 반신반의하며 주문했다”며 “막상 받아보니 밥맛이 너무 좋아 착한 가격에 잘 샀다”라고 후기를 남기기도 했다. 현재 경기도주식회사는 각 온라인 쇼핑 플랫폼뿐만 아니라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식당창업] 한식대가 한방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한방삼계탕'과 ‘닭곰탕’으로 서민갑부 반열에 오른 식당의 비결을 전수한다. 왠만큼 이름이 알려졌거나 인지도가 있는 삼계탕 전문점의 기술을 전수를 받으려면, 수백만원의 전수비나 체인 가맹비를 내야한다. 30년 외식 컨설팅 알지엠컨설팅은 예비창업자와 업종변경을 고려중인 사업주들을 위해 비용적인 부담을 대폭 줄인 전문 업소용 레시피 전수과정을 진행,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외식 전수창업 전문가단이 향토음식점으로 지정받은 백년가게, 삼계탕 전문점을 비교·분석해 현장에서 직접 시연·시식하고 교육생들에게 검증된 레시피를 제공한다. 이번 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한식대가 ‘박종록 셰프’는 90년대초부터 30년간 국내 대형호텔의 한식셰프로 근무했으며, 2011년 북경교육문화회관이 오픈할 당시 총책임자로 중국에 건너가 현지 조리사들에게 한식 기술을 전수하기도 했다. 특히 국가에서 최상급 숙련 기능을 인정받은 셰프에게 주는 조리기능장 자격을 보유하고 있다. 줄서 먹는 ‘명품삼계탕’부터 ‘닭곰탕’, 초계 샐러드까지 비법전수 1+2 혜택 ‘삼계탕’과 ‘닭곰탕’ 모두 닭을 재료로 하여 '탕'으로 만든다는 점에서는 그다지 큰 차이가 없다. 삼계탕과 닭곰탕에 들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격신(激辛)붐’ 정착한 일본 식품외식시장
일본에서는 지난 몇 년간 MZ세대를 중심으로 매운맛의 음식을 찾는 소비가 꾸준한 상승세를 보였다. 구루나비가 도쿄 내에서 아주 매운 요리를 뜻하는 '격신(激辛)요리' 취급 점포를 조사한 결과 그 수가 2018년 5월 대비 3년 만에 약 2배 증가했다. 식품기업 하우스식품(ハウス食品)은 올해 여름을 겨냥해 ‘격신 시리즈’ 신제품 발매를 예고했다. 6월부터 3개월간 순차적으로 선보이며, 제1탄으로 4종의 고추를 혼합해 만든 매운맛과 소고기, 닭고기, 레드와인을 첨가한 파스타소스 ‘카라(辛) 볼로네제’를 공개했다. 매운맛을 책임지는 4가지는 고운 고춧가루, 한국산 고추, 하바네로, 볶은 고추소스로 구성됐다. 2종류의 고기(소, 닭고기)에 완숙 토마토 페이스트, 양파, 올리브오일을 사용해 맛을 연출하고 흑후추가루, 바질 등 향신료를 배합해 풍미를 더했다. 츠케멘전문점 미츠야도제면을 운영하는 주식회사 인터내셔널 다이닝 코퍼레이션은 지난 5월 격신붐에 맞춰 매운마제소바를 새롭게 출시했다. 미츠도야제면 영업이래 가장 매운맛을 낸 소바 메뉴다. 고추의 매운 성분인 캡사이신에서 추출한 특제 매운 소스를 사용해 보통 매운 츠케멘의 20배 매운맛이 난다. 홍미 누룩을 사용해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