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BIZ 단신]'이집 커피 잘하네’.설빙 마일드 블렌드’ 론칭

겨울이 시작되는 절기 ‘입동’을 이틀 앞두고 쌀쌀한 날씨에 따뜻한 음료를 찾게 되는 이때, 설빙이 ‘커피맛집’으로 거듭나기 위해 더 부드러운 커피로 돌아왔다.

 

코리안 디저트 카페 ‘설빙’은 풍부한 향과 고소함, 단맛, 부드러운 산미를 자랑하는 새로운 커피 ‘설빙 마일드 블렌드’와 디저트 메뉴 ‘츄리빙빙’, ‘피자 3종’을 개발해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설빙이 커피 원두 전면 리뉴얼을 통해 선보이는 ‘설빙 마일드 블렌드’는 커피 특유의 쓴 맛을 최소화해 보다 부드러운 맛을 구현했다.

 

브라질∙콜롬비아∙에티오피아 등 남미 커피의 고소함과 단맛을 베이스로 은은하면서 풍부한 꽃향기와 부드러운 산미가 입안 가득 퍼지는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목넘김까지 부드러워 ‘로투스 비스코프 설빙’ 등 디저트와 찰떡궁합을 자랑한다.

 

 

설빙은 이번 원두 론칭을 기념해 커피 주문 시 로투스 비스코프 비스킷을 무료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오는 8일에는 설빙 인기메뉴 ‘인절미토스트’를 넘어설 신메뉴 페스츄리 핫도그 ‘츄리빙빙’과 ‘피자 3종’을 출시한다. 츄리빙빙은 패스츄리와 핫도그가 결합된 츄러스타입 디저트로, 설빙의 ‘빙’과, 돌돌 말린 형태 ‘빙빙’를 은유해 이름 붙였다. 바삭한 패스츄리 속 프리미엄 소시지인 잔슨빌의 육즙은 ‘겉바속촉(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그 자체다.

 

 

설빙만으로 부족할 때 즐기기 좋은 피자 3종은 설빙이 공들여 제대로 만든 신메뉴다. 불고기, 불닭, 고구마 등 3가지로 출시되며 7인치 크기라 1인 식사로도 부담없고 ‘매콤쌀떡볶이’와도 잘 어울린다.

 

설빙 브랜드 관계자는 “설빙이 개발해 새로 선보이는 ‘설빙 마인드 블렌드’는 추운 날씨에 잘 어울리는 고소함과 부드러움, 풍부한 향을 갖춘 커피”라며, “다양한 디저트와 잘 어울리는 맛으로 다가올 겨울에 자주 찾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외식BIZ 단신]'이집 커피 잘하네’.설빙 마일드 블렌드’ 론칭
겨울이 시작되는 절기 ‘입동’을 이틀 앞두고 쌀쌀한 날씨에 따뜻한 음료를 찾게 되는 이때, 설빙이 ‘커피맛집’으로 거듭나기 위해 더 부드러운 커피로 돌아왔다. 코리안 디저트 카페 ‘설빙’은 풍부한 향과 고소함, 단맛, 부드러운 산미를 자랑하는 새로운 커피 ‘설빙 마일드 블렌드’와 디저트 메뉴 ‘츄리빙빙’, ‘피자 3종’을 개발해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설빙이 커피 원두 전면 리뉴얼을 통해 선보이는 ‘설빙 마일드 블렌드’는 커피 특유의 쓴 맛을 최소화해 보다 부드러운 맛을 구현했다. 브라질∙콜롬비아∙에티오피아 등 남미 커피의 고소함과 단맛을 베이스로 은은하면서 풍부한 꽃향기와 부드러운 산미가 입안 가득 퍼지는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목넘김까지 부드러워 ‘로투스 비스코프 설빙’ 등 디저트와 찰떡궁합을 자랑한다. 설빙은 이번 원두 론칭을 기념해 커피 주문 시 로투스 비스코프 비스킷을 무료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오는 8일에는 설빙 인기메뉴 ‘인절미토스트’를 넘어설 신메뉴 페스츄리 핫도그 ‘츄리빙빙’과 ‘피자 3종’을 출시한다. 츄리빙빙은 패스츄리와 핫도그가 결합된 츄러스타입 디저트로, 설빙의 ‘빙’과, 돌돌 말린 형태 ‘빙빙



[현장 리포트]일본 속 작은 한국, '츠루하시 코리아타운'을 가다
일본 오사카 츠루하시에 가면 일본 최대의 코리아타운을 찾아볼 수 있다. 츠루하시역은 JR오사카 칸죠선, 킨테츠선, 지하철 센니치마에선의 환승역으로 오사카에서도 가장 환승객 수가 많은 교통의 요충지이기도 하다. 츠루하시 코리아타운을 가면 마치 우리나라의 재래시장에 온 듯한 정취를 느낄 수 있다. 한국어로 적힌 간판이 곳곳에 보인다. 고깃집, 치킨, 떡볶이 등 일본인에게 인기인 한국 음식 외에도 나물을 파는 반찬가게, 과일가게들도 찾아볼 수 있다. 역사와 규모를 갖춘츠루하시 코리아타운 츠루하시역을 내리면 바로 고기 굽는 냄새 난다고 할 정도로 고깃집이 많다. 그중 고깃집이 가장 많이 모여 있는 곳은 역의 서쪽 편이다. 서민적인 곱창가게가 모여 있어 시끌벅적한 이곳은 츠루하시를 상징하는 광경을 이루고 있다. 코리아타운은 일제강점기 당시 일본으로 건너온 우리나라 사람들이 인근에 터를 잡고 규모를 점차 확대 시켜왔다. 현재는 이쿠노구 인구의 4분의 1를 한국과 조선적 사람들이 차지하고 있다. *조선적'(朝鮮籍) : 1945년 일본 패망 후 47년 주일 미군정이 재일 한국인에 외국인 등록제도의 편의상 만들어 부여한 임시 국적, 현재는 대한민국이나 일본 국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