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아이템] 日, 캠핑족 늘며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른 ‘풀드포크’

URL복사

풀드포크 (Pulled pork)는 돼지고기 살을 결대로 얇게 찢은 미국식 바비큐 요리이다. 2~3년 전부터 인기를 끌며 국내의 외식기업에서 풀드포크를 활용한 신메뉴를 선보였다. 일본도 작년 상반기부터 풀드포크에 대한 대중의 관심도가 높아지기 시작했다.

 

 

외식 정보 사이트 그루나비에 따르면 풀드포크를 취급하는 점포의 수가 지난 2년 동안 2.7배 증가했다. 풀드포크의 성장은 최근 확산되고 있는 캠핑 문화 붐과 영향이 있다. 글램핑, 차박, 홈핑(home+campong) 등 여러 형태로 캠핑을 즐기는 이들이 많아지며 캠핑 음식인 풀드포크의 수요도 함께 증가했다.

 

구르나비가 회원 약 천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풀드포크를 안다’는 응답은 13.5%로 ‘알지 못한다’(86.6%)에 비해 현격히 낮았다. 풀드포크를 먹어봤다고 답한 응답자는 4.5%에 불과해 아직까지 인지도가 높지는 않았다.

 

하지만 '풀드포크를 먹어보고 싶다'는 응답자는 81.2%를 차지해 향후 시장 확대 전망은 밝을 것으로 분석됐다. 풀드포크 섭취 형태로는 햄버거(31.9%), 샌드위치(28.9%), 또띠아(22.2%), 샐러드(18.4%), 돈부리(18.0%) 순으로 조사됐다.

 

 

올해 6월 도쿄 하라주쿠에 문을 연 풀드포크 전문점 ‘토스티가이즈(トースティガイズ)’는 매장에서 만든 수제 풀드포크를 사용한 샌드위치를 선보인다. 저온에서 충분히 시간을 들여 불에 구운 돼지고기는 녹는 듯이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한다. 20종 이상의 풀드포크 샌드위치가 준비돼 있다.
 

 

1996년 창업한 ‘멘야무사시 부코츠소우텐(麺屋武蔵 武骨相傳)’에서는 새롭게 풀드포크를 이용한 덮밥을 테이크아웃 메뉴로 공개했다. 츠케멘 위에 올리는 구운 돼지고기를 풀드포크로 변형시켰다. 돼지 어깨살을 평소보다 단단히 구워 잘게 찢은 후 고춧가루, 커민 등 향신료를 넣어 마무리했다.

 

 

사이타마 현 토코로자와시에 위치한 ‘비비큐 키무라(BBQ KIMURA)’는 2013년에 창업한 고기 요리 전문 레스토랑이다. 폴드포크로 만든 텍사스 비비큐 버거는 소고기, 돼지고기 2가지가 들어간다. 일요일·공휴일 한정 및 수량 제한을 두고 있어 마음먹고 가야만 먹을 수 있는 특별한 메뉴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전수] 日 가가와현 정통 '사누키우동&돈부리 3종' 현지기술 전수
정통 '사누키우동'과 '돈부리'(덮밥요리) 일본현지 기술을 오롯이 전수 받을 수 있는 메뉴개발 교육이 오는 10월 28일(목) 열린다. 이번 메뉴개발 교육은 서울 서초구 남부터미널에 위치한 대표적인 사누키우동 전문점 ‘미토요’의 최원영 오너셰프가 맡아 진행한다. 최원영 오너셰프는 사누키우동의 탄생지인 일본 가가와현 미토요시에 머물며 직접 우동 제조 기술을 습득했으며, 국내에서 수타우동 전문점으로 높은 유명세를 떨친 용인의 일식당 ‘오사야’의 레시피를 전수 받아 다년간 매장을 운영 중이다. 정통 일식 사누키우동&돈부리 3종 교육 일식 전문점 운영중인 오너셰프 레시피 공개 ‘사누키우동’은 일본 가가와현을 상징하는 음식으로 특유의 물, 밀가루 배합방식으로 탄력이 살아있는 쫄깃한 면발의 식감이 특징이다. 국내에도 폭넓은 수요층을 보유했고, 우동은 수익성이 높아 선호하는 외식사업 아이템 중 하나로 꼽힌다. 교육은 일본 현지의 맛을 고스란히 전수하고자 사누키우동의 기본인 생지 반죽 방법부터 아시부미(반죽밟기), 반죽숙성 노하우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하며, 가케·붓가케 우동에 사용되는 각각의 육수와 소스 제조법 및 텐푸라(튀김)까지 우동 창업에 필요한 전 과정을 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메뉴개발·전수] 日 가가와현 정통 '사누키우동&돈부리 3종' 현지기술 전수
정통 '사누키우동'과 '돈부리'(덮밥요리) 일본현지 기술을 오롯이 전수 받을 수 있는 메뉴개발 교육이 오는 10월 28일(목) 열린다. 이번 메뉴개발 교육은 서울 서초구 남부터미널에 위치한 대표적인 사누키우동 전문점 ‘미토요’의 최원영 오너셰프가 맡아 진행한다. 최원영 오너셰프는 사누키우동의 탄생지인 일본 가가와현 미토요시에 머물며 직접 우동 제조 기술을 습득했으며, 국내에서 수타우동 전문점으로 높은 유명세를 떨친 용인의 일식당 ‘오사야’의 레시피를 전수 받아 다년간 매장을 운영 중이다. 정통 일식 사누키우동&돈부리 3종 교육 일식 전문점 운영중인 오너셰프 레시피 공개 ‘사누키우동’은 일본 가가와현을 상징하는 음식으로 특유의 물, 밀가루 배합방식으로 탄력이 살아있는 쫄깃한 면발의 식감이 특징이다. 국내에도 폭넓은 수요층을 보유했고, 우동은 수익성이 높아 선호하는 외식사업 아이템 중 하나로 꼽힌다. 교육은 일본 현지의 맛을 고스란히 전수하고자 사누키우동의 기본인 생지 반죽 방법부터 아시부미(반죽밟기), 반죽숙성 노하우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하며, 가케·붓가케 우동에 사용되는 각각의 육수와 소스 제조법 및 텐푸라(튀김)까지 우동 창업에 필요한 전 과정을 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