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회 단신] '바른치킨', 2월 창업 시 창업비용 지원 특전 진행

URL복사

치킨실번제를 통해 치킨의 바른기준을 만들어가는 치킨 프랜차이즈 '바른치킨'이 2021년 2월 창업 특전을 공개했다. 2021년 2월 1일부터 28일까지 진행되는 2월 특전을 통해 치킨창업을 준비하는 예비창업주들은 창업비용 금액을 지원받을 수 있다.

 

치킨체인점이나 배달전문점 창업을 원하지만 코로나19같은 외부 환경 요인이나 비용적인 문제로 부담을 느꼈던 예비창업주들에게 도움을 드리는 차원에서 이번 특전을 준비했다는 것이 업체측의 설명이다.

 

바른치킨 관계자는 “자사는 지난 1월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발표한 치킨전문점 브랜드평판에서 다양한 브랜드를 제치고 11위를 기록했을 뿐만 아니라 국내 최초로 도입하고 시행 중인 치킨실번제를 통해 치킨프랜차이즈 시장에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며 “치킨실번제는 18L 전용유 1통에 58마리만 튀기고 기름을 교체해 새 기름으로 조리하며, 고객에게 제공하는 모든 치킨에는 기름 교체 후 몇 번째로 튀긴 치킨인지 기재해 신뢰를 눈으로 증명하는 시스템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국내산 계육, 특허 받은 햅쌀 현미파우더, 전용유로만 치킨을 조리해 소화가 잘 되고 한끼 식사와 같은 영양을 주는 메뉴를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바른치킨은 최근 2020제 21회 한국프랜차이즈 산업 발전 유공(한국프랜차이즈대상) 시상식에서 외식산업 진흥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으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주관하는 2020년 프랜차이즈 수준평가에서 1등급 우수프랜차이즈로 선정되는 등 치킨브랜드 순위 뿐만 아니라 다각도로 인정받고 있는 브랜드이다.

 

한편, 치킨창업비용 지원하는 바른치킨의 이번 창업 프로모션은 바른치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전문가 칼럼] 치킨의 맛은 크기가 아니라 시장(마켓)이 판단한다.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대중음식중의 하나인 '치킨'이 최근 크기와 맛의 논란으로 곤경에 처해 있다. 국내에서 뿐 아니라 세계인의 호평을 받고 있는 ‘K-푸드’의 첨병역할을 하는 치킨산업이 폄하되고 있는 것 같아 외식관련 종사자로서 심히 당황스럽다. 치킨시장은 연간 7조5천억 원 규모로 지난 십수년 간 한국 외식산업이 연 7%의 고도성장을 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해 왔고 국내 치킨업체들은 유명 다국적 치킨업체들이 국내시장에 발 부치지 못할 정도의 높은 경쟁력을 견지하고 있다. 이는 맛을 기본으로 하는 외식업 본연의 역할에 충실했기 때문이다. 일찍이 국내에 진출한 다국적 치킨업체인 KFC와 파파이스는 국내치킨 산업이 년간 20%의 높은 성장율을 유지하는 동안 파파이스는 경영난으로 철수를 하고 KFC는 오히려 매출이 후퇴하여 10여 년 전의 매출수준을 회복하기 위해 안간 힘을 쏟고 있다. 국내업체들의 치킨용 닭의 크기는 다국적 업체들이 제공하는 13호 보다 작은 10호 크기지만 한국인의 입에 맞는 매력적인 맛을 제공할 수 있어 오히려 높은 성장의 원동력이 되고 있다. 음식의 평가는 식재료도 중요하지만 오감을 만족할 수 있어야 하고 상품성과 조리의 기술, 효율성을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일본산 참돔, 중국산 보리굴비 원산지 표시 위반 3곳 적발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은 지난 11월 15일부터 11월 19일까지 해양수산부와 합동으로 수산물 취급 330㎡ 이상 대형음식점, 프랜차이즈 마트, 전통시장 등 유통·판매업소 76개소에 대한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점검을 실시하여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위반 업소 3곳을 적발했다. 이번 점검은, 수입산 수산물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한 지속적인 수산물 안전관리 일환으로 진행됐다. 겨울철 인기 횟감인 참돔 등의 중점적인 점검과 더불어 수산물 판매업자의 적극적인 원산지 표시를 유도하고자 정확한 원산지 표시방법 안내문 배부도 병행했다. 적발된 3개 업소 중 원산지를 미표시 업소는 2개소, 원산지를 혼동하게 할 우려가 있는 표시를 한 업소는 1개소이다. 참돔 1건과 보리굴비 1건의 원산지를 미표시한 2개 업소는 관할 자치구에 행정처분을 의뢰할 예정이며 일본산 참돔을 국내산·일본산으로 표시하다 적발된 1개 업소는 원산지 혼동우려 표시로 입건후 수사중에 있다.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을 경우 원산지표시법 제5조를 위반하는 행위임 에도 불구, 대형마트와 일식업소에서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채 영업을 하다 적발되었다. 대형마트 수산물 판매코너에 입점한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J-FOOD 비지니스] 시차출근제 확산되며 떠오른 뉴트렌드 ‘식사용 캔 음료’
코로나19 영향으로 일본에서 시차출근제가 확산되는 가운데 늦은 시간 귀가할 때 간편하게 식사를 해결하기 위한 소비자 니즈가 올라가며 ‘식사용 캔 음료’가 인기를 끌고 있다. POS 판매통계 데이터를 시간대별로 분석해보면 초저녁부터 늦은 시간에 수프의 수요가 높아졌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일반적인 음료가 아닌 라면의 국물이나 카레 등 식사 대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돈코츠 라멘 수프’는 점포에서 제공하고 있는 국물과는 다르게 건더기를 넣지 않고, 냄새를 제거해 마시기 편하게 레시피를 수정했다. 목넘김이 부드럽도록 라면용 국물보다 기름의 양을 줄이고, 염분의 농도를 낮춰서 균형을 맞췄다. 먹을 때는 다른 용기에 담아 전자레인지에 데워서 마시면 된다. 하카타잇푸도는 1985년 후쿠오카 하타카에 창업한 라면 가게로 창업자 가와라 대표는 90년 라면 장인 선수권 3연패를 달성했으며, 이후 라면 경연에서 수상하며 명성을 쌓았다. 2008년 뉴욕 진출을 시작으로 유럽, 아시아 등 세계 15개국에 매장을 운영 중이다. 폿카삿포로가 지난 8월 새롭게 출시한 매운맛 카레 음료는 10가지의 매운 향신료가 함유돼 매콤한 카레의 맛을 즐길 수 있고, 빵이나 주먹밥과 함께 먹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