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맨 4인이 반한 ‘하림 삼계탕’ 눈길

종합식품기업 하림의 냉동 삼계탕 제품이 MBN 인기 예능 프로그램 ‘웰컴 투 장미골’에 등장했다.

 

‘웰컴 투 장미골’은 트롯맨 손태진, 신성, 민수현, 에녹이 강원도 인제에 세상에 하나뿐인 민박집을 오픈하고 장미골을 찾은 사연자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하는 힐링 민박 버라이어티다.

 

7월 9일(화) 방송된 6화에서는 장미골 주인장들이 초복을 앞두고 손님들에게 대접할 특별 보양식을 먼저 요리하고 맛보는 모습이 공개됐다. 보양식의 대명사, 삼계탕을 메뉴로 선택한 트롯맨 4인은 닭을 손질해 삶는 대신 미리 주문해 배송받은 하림 삼계탕 냉동 제품을 냄비에 넣고 끓여 삼계탕을 손쉽게 완성했다. 부추, 통마늘 등 먹고 싶은 재료를 추가하는가 하면 백김치를 곁들여 먹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진한 국물이 남자, 소면을 삶아 넣고 삼계 국수로 즐기는 모습이 식욕을 한껏 자극했다.

출연자들은 ‘줄 서는 삼계탕 맛집의 딱 그 맛이다’라며 ‘간이 완벽하게 돼 있고 국물 맛이 깊다’, ‘안에 있는 밥이 장난이 아니고 속이 꽉 찼다’, ‘제대로 보양하는 것 같다’ 등의 반응을 쏟아 내며 매우 만족스러워했다.

 

하림 삼계탕은 도계 후 24시간 이내의 신선한 닭과 몸에 좋은 부재료로 정성스럽게 만든 뒤 영하 35도 이하에서 급속 냉동해 갓 끓여낸 삼계탕 맛을 고스란히 담은 제품이다. 콜라겐이 풍부한 닭발을 4시간 이상 푹 고아 진한 육수에 갓 잡은 닭과 수삼, 찹쌀, 마늘, 대추, 양파, 생강, 천일염 등 국내산 건강한 재료를 7가지나 넣어 맛이 깊다. 육수를 따로 내고, 닭고기를 너무 오래 삶지 않아 뼈가 부스러지지 않고 육질이 쫄깃하다.

 

하림은 소비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하림이 만든 NO.1 복날 보양식’ 제품명을 맞추는 SNS 이벤트도 진행한다. 참여 방법은 하림 공식 SNS 계정을 팔로우하고 댓글에 게시물 이미지 속 빈칸에 들어갈 단어를 남기면 된다. 30명을 뽑아 하림 인기 제품으로 구성된 세트를 선물할 계획이며, 이벤트 기간은 16일까지다.

 

하림은 복날을 앞두고 트로트 스타들이 손님 대접 요리로 하림 삼계탕을 선택하고 요리해 맛보는 모습이 방송에 나와 ‘여름 최고의 보양식은 역시 하림 삼계탕’이라는 것이 다시 한번 증명됐다며, 신선한 닭과 건강에 좋은 부재료와 진한 육수로 만들어 급속 냉동한 하림 삼계탕으로 손질 및 재료 준비 없이 간편하고 맛있게 몸보신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마케팅전략] 이것 참 특별하주(酒)?, ‘주류 헝거 마케팅’ 인기
음주 취향의 다양화로 주종 선택은 물론 주류 소비 패턴도 함께 변화하고 있다. 다양한 주류를 경험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이 전보다 증가하면서 원하는 주류를 쉽게 주문하고 가까운 매장에서 수령하는 서비스인 주류 스마트오더 커머스 플랫폼 이용자도 함께 증가하는 추세다. 이러한 흐름에 따라 주류업계는 플랫폼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한정판 제품을 출시하는 ‘헝거 마케팅’으로 확장된 소비자 취향 공략에 나서고 있다. 비어케이가 수입 유통하는 글로벌 프리미엄 맥주 칭따오(TSINGTAO)는 주류 스마트오더 앱 데일리샷, 포켓CU, 와인25플러스에서 ‘마스터 리미티드 비어’를 판매하고 있다. 마스터 리미티드 비어는 120년 이상의 역사를 이어온 칭따오 브루어리의 발자취를 기리기 위해 출시한 프리미엄 맥주이다. 칭따오만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맥아, 홉, 쌀, 물 등 엄선된 원재료만을 사용해 만들었다. 맥아는 독일에 위치한 칭따오 전용 맥아 생산지에서 엄격히 관리 재배된 보리 중 탁월한 향과 맛을 자아내는 4종만 엄선했다. 저온 발효된 1903 씨효모를 사용해 부드러운 바디감과 장미 다발을 받은 것 같은 풍부한 향이 특징. 815ml 대용량에 고급스러운 박스 패키지에 칭따오 최고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 세미나] 원조 숯불닭갈비·닭구이 전수창업 강좌 열려
닭연골과 닭목살, 닭안창살 등 ‘특수부위’를 내세운 <숯불닭갈비전문점 메뉴개발> 과정이 오는 7월 31일(수)에 열린다. ‘닭갈비’라 하면 갖은 야채에 고추장에 버무린 닭고기를 철판에 볶아 먹는 방식이 대부분이지만, 본래 닭갈비의 원조는 숯불에 구워먹었다고 한다. 1960년대 닭고기를 양념에 재웠다가 숯불에 구워 ‘닭불고기’라는 이름으로 판매하기 시작한 것이 춘천 닭갈비의 시초다. 최근엔 닭구이 일명 ‘숯불닭갈비’를 전면에 내세운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경우 200여개의 가맹점을 운영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원조 춘천 숯불닭갈비 방식 그대로 전수 닭 해체 방법부터 업소환경에 맞춘 대용량 양념레시피까지 '숯불닭갈비'는 껍질이 얇아 노련한 손길이 아니면 태우기 쉽다. 조리의 핵심은 바로 굽는 기술이다. 일반가정에서 만드는 단순한 조리레시피와 과정들만으로는 식당, 전문업장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이에 자영업자, 예비창업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이번 <숯불닭갈비전문점 메뉴개발> 과정에서는 부위별 해체 작업부터 시연을 하고 부위별 쓰임새, 양념 소스 제조법, 곁들임 음식 구성, 상차림 방법을 자세하게 전수한다. 외식 전수창업 전문가단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