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소상공인을 위한 라이브커머스 강좌 개설

28일까지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 통해 상시 접수

 

청주시가 소상공인을 위한 라이브커머스 강좌를 개설해 운영한다. 교육은 오는 6월 29일 오전 10시부터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디지털교육실에서 진행된다.

 

내용은 라이브커머스 기획, 쇼호스트 교육, 쇼핑라이브 관리 툴(Tool) 및 전용 프로그램(프리즘) 사용법 등 4차시(총 6시간)로 구성된다.

 

소상공인 15~20여명을 대상으로 하며, 청주시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오는 28일까지 상시 접수하며, 신청은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에 가입 후 하면 된다.

 

시는 청주시 소상공인의 온라인플랫폼 활용 역량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4월 시청자미디어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청주시 제2임시청사 내 위치한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시청자미디어재단 산하)와 협력해 올해는 6월과 11월 각 1회씩 라이브 교육 강좌를 개설할 계획이다.

 

또한 7월부터는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협업 라이브커머스 스튜디오 상시 대관 서비스를 개시해 교육 효과성, 라이브커머스 플랫폼에 대한 소상공인의 접근성을 대폭 향상시키고자 한다.

 

이봉수 경제정책과장은 “본 교육에 참여해 다양한 노하우와 기술을 배워갈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경험을 통해 청주시 소상공인이 온라인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안양 소공인의 우수한 제품을 사용하고 널리 알려주세요!
안양산업진흥원은 지난 22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관내 소공인 제품을 시민들의 사회관계망(SNS)를 통하여 홍보하는 온라인 홍보단 ‘안양 소공인 상단’에 참여할 인플루언서를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소공인이 개발하고 제조한 제품을 사회관계망(SNS) 계정 운영자와 인플루언서가 무료로 제공받아 사용한 후, 제품 정보 및 이용 후기를 알려 마케팅과 홍보에 어려움을 겪는 소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소공인 상단은 ▲공고일 기준 현재 관내에 거주하거나 기업에 근무하는 자 ▲사회관계망(SNS)(블로그, 인스타그램, 유튜브에 한하며 중복참여 가능) 계정을 활발하게 운영 중인 자 ▲20세 이상의 성인 총 3가지 기준으로 선정된다. 활동은 8월 중 발대식을 시작으로 3개월 동안 진행되고, 활동을 성실하게 마무리 한 자에게는 활동 증명서를 발행하고 해단식에서는 우수자 시상이 있을 예정이다. 한편, 소공인이란 제조업을 주된 사업으로 영위하는 상시 근로자 수 10인 미만의 작은 기업을 말하며, 안양 소공인 지원센터에서는 전기‧전자 관련분야의 특화된 소공인을 집적 지구(관양/평촌/호계동)에 지원하고 있다. 안양산업진흥원 조광희 원장은 “안양 소공인 상단을 통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 세미나] 원조 숯불닭갈비·닭구이 전수창업 강좌 열려
닭연골과 닭목살, 닭안창살 등 ‘특수부위’를 내세운 <숯불닭갈비전문점 메뉴개발> 과정이 오는 7월 31일(수)에 열린다. ‘닭갈비’라 하면 갖은 야채에 고추장에 버무린 닭고기를 철판에 볶아 먹는 방식이 대부분이지만, 본래 닭갈비의 원조는 숯불에 구워먹었다고 한다. 1960년대 닭고기를 양념에 재웠다가 숯불에 구워 ‘닭불고기’라는 이름으로 판매하기 시작한 것이 춘천 닭갈비의 시초다. 최근엔 닭구이 일명 ‘숯불닭갈비’를 전면에 내세운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경우 200여개의 가맹점을 운영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원조 춘천 숯불닭갈비 방식 그대로 전수 닭 해체 방법부터 업소환경에 맞춘 대용량 양념레시피까지 '숯불닭갈비'는 껍질이 얇아 노련한 손길이 아니면 태우기 쉽다. 조리의 핵심은 바로 굽는 기술이다. 일반가정에서 만드는 단순한 조리레시피와 과정들만으로는 식당, 전문업장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이에 자영업자, 예비창업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이번 <숯불닭갈비전문점 메뉴개발> 과정에서는 부위별 해체 작업부터 시연을 하고 부위별 쓰임새, 양념 소스 제조법, 곁들임 음식 구성, 상차림 방법을 자세하게 전수한다. 외식 전수창업 전문가단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