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과창업]전국의 청년창업가 당진으로, 청년타운입주기업 모집

-당진청년타운 입주기업 모집.. 창업기본소득과 거주지 등 파격 지원 -

 

 

당진시가 청년타운 조성에 따라 전국의 만 39세 이하의 청년창업가를 대상으로 청년타운 입주기업을 모집하고 창업기본소득과 거주지 제공 등 청년 창업기업 육성에 적극 나선다.

 

당진청년타운은 중소벤처기업부의 국비 등 47억 원의 사업비로 지하 1층~지상 4층, 연면적 3,311㎡ 규모로 조성돼 창업입주공간과 메이커스페이스(팹랩), 콘텐츠랩(스튜디오), 컨퍼런스홀, 청년창업지원센터, 회의실, 교육실, 커뮤니티 공간 등 최적의 청년 지원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주변 행정기관과 상권, 학교 등이 밀집해 있는 중심 도심권에 자리 잡아 교통 접근성 또한 좋다.

 

시는 7월 개관에 앞서 당진청년타운에 입주할 27개의 청년창업기업을 모집할 계획으로, 입주기업에는 △1~7인실의 맞춤형 사무실 및 회의공간 △ 임직원 1인당 30~50만원의 창업기본소득 △타 지역 전입 입주기업에 대한 거주지 제공 △유망창업기업에 대한 인력지원 등 파격적인 지원과 함께 △ 창업컨설팅, 홍보마케팅, 제품고도화 지원 등 다양한 성장전략 프로그램을 지원받을 수 있다.

 

임대료는 연간 약 30만원에서 최대 207만원으로 창업기본소득으로 납부할 수 있으며, 관리비 또한 받지 않아 사용료 부담은 없다.

뿐만 아니라 당진시는 청년타운 입주기업을 포함 2개의 유망기업을 선정해 연간 6천만 원의 사업자금과 함께 총 1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하여 유니콘 기업을 전략 육성하는 등 미래 당진경제의 성장엔진으로 청년창업가를 전폭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당진청년타운의 입주기업 모집은 6월 12일까지 지역에 상관없이 만 39세(1981년생) 이하의 7년 이내의 창업가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1차 서류 심사와 2차 발표 심사를 통해 입주기업을 선정할 계획으로, 입주기업 모집 신청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당진시 홈페이지(고시‧공고)를 참고하거나 당진시 청년정책팀(041-350-3100, 3102)으로 문의하면 된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소자본 1인 배달창업에 대한 모든 것, '직구삼', 오는 7월 29일 사업설명회 개최
포스트코로나 시대 ‘비대면 창업아이템’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배달 삼겹 ‘직구삼’이 ‘1인 소자본 배달창업 성공 전략’을 제시하는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배달전문 음식점은 비대면으로 이뤄져 우선 넓은 장소가 필요 없고, 홀서빙 등 추가 인력구성도 비교적 단촐하게 운영이 가능해 초기 창업 투자비용 및 여러 리스크를 줄일 수 있어 창업 선호도 또한 높은 편이다. 그중 배달삼겹 ‘직구삼’은 1인 가구의 증가와 언택트 소비트렌드와 맞물려 소자본창업 아이템의 정석으로 평가 받고 있는 브랜드 중 하나로 최근 괄목할 성과를 거두고 있다. 배달삼겹 ‘직구삼’, 오는 29일 정기 사업설명회서 성공 비결 공개 배달삼겹 ‘직구삼 소자본 배달 창업설명회’는 오는 29일 오후 3시에 부천시 춘의동 삼보테크노타워에 있는 직구삼 본사 교육장에서 열린다. 이번 소자본 배달 창업전략 세미나에서는 쉐프 출신으로 ‘배달의 신’이라 불린 직구삼 오재균 대표의 특허받는 조리기술와 배달 마케팅 전략, 1인 소자본 배달 창업 시장에 대한 소견을 참석자들에게 전할 예정이다. 직구삼의 성공요인으로는 특허받은 직화고기 외에 △자체개발 깊은 맛 소스 △믿을수 있는 좋은 재료 △신메뉴개발 등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