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맛남] 마루가메제면, 신감각 '컵우동' 출시 화제

전세계에서 가맹 사업을 전개하는 일본의 사누키 우동 전문 브랜드 ‘마루가메제면’이 지난 5월 16일 신제품 ‘마루가메 셰이크 우동’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신제품은 우동을 플라스틱 컵 용기에 담아낸 컵우동 형태이다. 각송 샐러드용 채소를 이용해 세련된 색감을 살린 젊은 층 맞춤 상품이다. 코로나 방역 제재가 완전히 해제되며 증가한 나들이의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마루가메제면은 빠르게 변하는 트렌드를 적용한 메뉴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2021년에는 우동을 도시락용기에 담은 ‘마루가메 우동 도시락’을 공개해 총 판매량 3400개를 기록했다.

 

 

마루가메 셰이크 우동 역시 간편함, 실용성을 추구하는 20~30대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기획에서 탄생했다. 신제품 라인업은 매화 오로시 우동(390엔), 명태와 참마 우동(390엔) 외 참깨소스 샐러드 우동(590엔) 등 5종이다.

 

컵 용기에 국물, 우동면, 토핑이 담겨있어 뚜경을 잘 듣고 흔들면 우동이 완성된다. 세련된 모습과 간편하게 어디서나 우동을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합쳐서 현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마루가메제면측은 정식 출시를 앞두고 소비자 반응을 살피기 위해 11일 낮시간을 오사카시 기타구에 위치한 빌딩 앞에서 참깨소스 샐러드 우동을 무료로 배포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한가위는 하동에서 茶와 함께‘치유 여행 茶소풍’
1200년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우리나라 차(茶) 시배지이자 세계중요농업유산인 하동 화개면 일원에는 세상에서 하나밖에 없는 아름다운 다원길이 조성돼 있다. 아름다운 야생차밭을 걸으며 차 생산 농가와 다원의 연계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천년다향길’은 두 개의 코스로 준비돼 있어 가족․친구․연인 등과 부담 없이 걸을 수 있다. 제1코스는 차시배지∼쌍계초등학교∼목압마을∼조태연가∼모암마을∼만수제다 전통차밭∼관아다원 전통차밭, 제2코스는 정금마을 차밭∼도심마을∼신촌마을∼혜림농원∼차시배지 각각 4㎞로 1시간 가량 소요된다. 코스를 걷다보면 야외 찻자리, 벤치 등 편의 시설이 조성돼 있어 야생차밭을 배경으로 야외 찻자리를 즐길 수 있어 하동에서만 즐길 수 있는 눈과 입이 즐거운 경험을 선사한다. 또한 걷기 여행과 결합해 아름다운 차밭 18개소를 선정해 스마트태그(QR)를 설치했으며 휴대폰으로 QR코드를 찍으면 차밭 소개, 다원, 다실 안내와 차 판매기능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울러 화개면 운수리 664에 위치한 하동야생차박물관에서는 추석 당일을 제외한 연휴 기간 세계차 체험, 윷놀이, 투호놀이, 야외 찻자리 등 차와 함께 힐링 공간을 마련한다. 차는 사람과 사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