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도 '대한민국우수품종상'대회 출품작 모집…최고 상금 5천만원

국립종자원(원장 최병국)은 우리나라 종자분야 최고 권위의 상(賞)인 2020년도『대한민국우수품종상』대회를 공고하였다.

대한민국우수품종상은 국내 육종저변을 확대하고 육종가의육종의욕을 높이기 위해 매년 국내 육성품종 중에서 우수한 품종을 선발하여 시상한다.

 

시상내역은 선정된 8개 품종에 대하여 대통령상 1점, 국무총리상 2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5점이다.

 

부상으로 대통령상은 5천만 원, 국무총리상 각 3천만 원,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각 1천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특히, 이번 대회는 경쟁력 있는 국내육성품종의 해외시장 진출유도를 위해 장관상으로 시상했던 수출품종상을 국무총리상으로 훈격을 격상하였다.

 

또한 혁신상을 신설하여 신시장 개척, 내병충성, 기능성, 재배 기술혁신 등 특정 분야에 혁신적으로 기여한 품종에 대해서도 장관상을 시상할 예정이다.

 

출품대상은 최근 10년간(과수·임목류 15년) 국내에서 육성된 모든 품종으로 품종보호 등록 또는 국가품종목록에 등재된 식량, 사료, 채소, 화훼, 과수, 버섯, 특용, 산림 등 모든 작물이다.

 

다만, 수출품종상은 국내에서 육성된 품종이면 품종보호권 설정· 등록 또는 국가품종목록 등재를 하지 않아도 출품할 수 있다.

 

출품신청은 국가 또는 지방자치단체 육종기관, 종자업체, 개인육종가, 대학, 단체 등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2020년 3월 9일(33일간)까지이며, 신청방법은 국립종자원 종자산업지원과에 방문하거나, 우편 또는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립종자원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국립종자원 관계자는 “종자산업의 미래는 우수한 신품종 육성과 혁신적이고, 경쟁력 있는 품종으로 해외시장을 공략하는 것에 있다”고 강조하면서 육종관계자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하였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식BIZ 단신]빽다방, 비타민C와 단백질 넣은 신메뉴 4종 출시
더본코리아의 커피전문점브랜드 빽다방(대표 백종원)이 간편하게 비타민C와 단백질을 섭취할 수 있는 신메뉴 ‘에너지스무디’와 ‘프로틴쉐이크’를 출시한다. 2006년 개점한 ‘빽다방’은 높은 품질의 카페 메뉴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서비스하는 커피전문점이다. 이번 빽다방 신메뉴는 바쁜 일상생활 속에서 부족해지기 쉬운 비타민C와 단백질을 음료 한 잔으로 간편하게 챙길 수 있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특히 맛과 풍부한 영양을 갖춰 실내 생활이 부쩍 늘어난 요즘 같은 시기에 색다른 음료 찾는 이들에게 제격이다. 비타민C와 단백질을 하루 한 잔으로 간편하게 먼저 ‘에너지스무디’는 상큼한 맛의 ‘비타민에너지스무디’와 ‘파워에너지스무디’ 2종으로, 풍부한 비타민C와 콜라겐이 함유된 메뉴이다. 음료 한 잔에 하루권장량 이상의 비타민C가 들어있어 피곤해지기 쉬운 봄철 리프레시 음료로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프로틴쉐이크’는 프로틴 함량이 80%인 유청단백질 파우더를 사용해 만든 쉐이크로 간편하게 단백질을 보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한끼 식사 대용으로 좋을 만한 든든한 포만감까지 느낄 수 있다. 14oz(420ml) 기준 약 34g의 유청단백질(100ml당 8g)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지니스

더보기
[글로벌 벤치마킹]2020 일본 식품·외식시장에 부는 레몬 열풍
올해 일본 식품·외식산업 주요 트렌드 중 하나는 바로 '레몬'이다. 레몬 과자와 같이 레몬을 원재료로 만든 식품의 인기를 끌며, 식당에서는 맥주 대신 레몬 사와(소주와 탄산수를 섞는 알코올음료)를 찾는다. 레몬 열풍을 타고 레몬사워 전문점부터 레몬을 전면에 내세운 레스토랑이 등장하기도 했다. 없어서 못파는 레몬 음료의 인기 레몬은 스트레스 해소 및 리프레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며 찾는 직장인, 학생 사이에서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 일본의 식품제조업체들은 레몬 관련 신상품을 잇달아 출시하고 있으며, 가장 인기가 높은 건 단연 음료류다. 레몬을 사용한 사와 음료는 다른 과일 맛 음료에 비해 높은 판매량을 올리는 중이다. 일본 코카콜라는 작년 10월 레몬 알코올음료인 ‘레몬도’를 출시했다. 레몬도는 코카콜라가 선보인 최초의 알코올음료이다. 레몬도는 총 4종류로 벌꿀을 넣은 ‘하치미츠 레몬’, ‘시오(소금) 레몬’, ‘오니(귀신) 레몬’, ‘테에반(기본) 레몬’이다. 레몬과즙 함유량은 7~10% 사이며, 알코올은 3~9% 내외로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올해 1월에는 판매가 예상보다 늘어 일시 품절이 되기도 했다. 산토리 베버리지&푸드는 미네랄워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