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청년인턴 채용한 중소기업에 월 최대 100만원

최장 10개월간, 기업당 3인 이내 … 11월까지 매달 정기모집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청년실업 해소와 고용 촉진을 위해 시행하는 ‘중소기업 청년인턴십’ 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오는 11월까지 모집한다.

 

2010년부터 추진 중인 청년인턴십은 만 15~34세 미취업 청년을 인턴으로 채용한 중소기업에 3개월간 1인당 월 80~100만원의 임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인턴을 정규직으로 전환할 경우 7개월을 연장해 최장 10개월간 지원하며, 기업당 3인 이내다. 인턴 사원은 월 180만원 이상의 고정임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참여대상은 상시근로자 5인 이상의 관내 중소기업이며, 강남구상공회(☎02-563-1608) 혹은 (사)한국전시주최자협회(☎02-567-5311)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1기 기업은 17일까지 모집하며, 2기는 내달 3일부터 모집한다. 다만 지원예산이 소진될 경우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구청 일자리정책과(☎02-3423-5565)로 문의하면 된다.

 

이용달 일자리정책과장은 “청년인턴십 수료생 1392명 중 94%에 달하는 1313명이 정규직으로 전환됐다”면서 “젊은이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다양한 사업을 통해 청년 중심의 ‘미래형 매력 도시, 강남’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관악구, 난향동 코워킹스페이스 입주기업 모집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오는 31일까지 난향동 코워킹스페이스에서 꿈을 펼칠 입주기업을 모집한다. ‘코워킹스페이스‘는 난향 꿈둥지(관악구 난곡로 78) 4~5층에 위치하고 있는 사회적경제 시설이다. 4층은 업무공간으로 구성되어 입주기업들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공간을 제공하고, 5층은 공유 공간 및 이루다 창업공작소로 구성되어 입주기업들이 공유카페, 회의실, 휴게 공간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입주 규모는 총 10실로 5.8㎡ ~ 12.8㎡까지 다양하게 구분되어 있으며 공간 뿐 아니라 사회적 경제 기업과 예비창업자를 위한 컨설팅 및 네트워킹 프로그램도 지원하고 있다. 신청 자격은 ▲(예비)사회적 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사회적)협동조합 ▲예비창업자가 지원 가능하며, 최초 2년 계약, 최대 5년까지 입주가 가능하다. 입주기업 선정은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진행 후 관악구 사회적 경제 위원회에서 최종 선정되며, 입주기업 선정 결과는 2월 10일, 계약 및 입주일은 3월로 계획되어 있다. 입주를 희망하는 사회적 경제 기업 및 예비창업자는 관악구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 ‘사회적경제시설 입주기업 모집 공고’에서 입주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관악구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