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업 세미나] 오는 25일, ‘밀키트전문점’ 사업전략 설명회 개최

원셰프의 행복식탁, 밀키트전문점 창업설명회 개최

올해 ‘밀키트전문점’의 창업정보와 시장동향을 알 수 있는 자리가 오는 25일(수) 열린다.

 

< 2022년 무인 밀키트 창업, 원셰프의 성공전략 >이라는 주제로 ‘원셰프의 행복식탁’ 실제 매장에서 밀키트 전문점 창업시장 동향 분석과 함께 운영 전반에 대한 모든 것을 공개한다.

 

이날 사업설명회에서는 소자본밀키트 전문점 시장현황과 앞으로의 방향성, 인건비 제로 창업 행복식탁 사업분석, 무인 매장 숍앤숍 사업전략, 그리고  메뉴 구성, 물류시스템, 가맹점 지원제도 등에 대해 공개한다.

 

소자본 밀키트전문점 창업에 대한 모든 것 전한다

시장 선도 중인 ‘원셰프의 행복식탁’ 경쟁력은?

 

‘원셰프의 행복식탁’은 1인창업 아이템으로 각광받고 있는 ‘밀키트’ 전문점이다. 매장평균 재구매율이 80%를 자랑하는 이곳의 성공 비결은 단연 '맛'이다.

 

원셰프의 행복식탁은 전국에 ‘바우네 나주곰탕’ 230호점을 운영하며 곰탕의 대중화를 이끈 한식 전문 프랜차이즈기업 ㈜지에프포유가 런칭한 밀키트 브랜드로 고객층에 맞춰 20여가지 밀키트 상품을 푸짐하게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5월 초에는 서울교통공사(이하 공사)에 ‘원셰프의 행복식탁’이 선정,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교통공사는 1ㆍ2인 가구 증가 및 코로나19 이후 생활 패턴 변화로 외식보다 가정 내 간편식을 선호하는 소비 수요에 주목해, 올해 2월 신규 사업으로 밀키트 전문점 사업자를 공모한 결과 굿푸드와 계약을 체결했다.

5개 역사(행당역, 장한평역, 굽은다리역, 고덕역, 남한산성입구역)에 입점하며, 내부 공사 등 사업 준비를 마친 후 8월경 순차적으로 개점할 예정이다. 

 

 

‘원셰프의 행복식탁’의 모든 메뉴는 각 지점별로 반가공 상태로 제공되며, 간단한 소분 포장작업만 하면 된다. 본사에서 식품안전 관리인증을 공식적으로 받은 식자재만을 이용해 신선하며, 철저한 위생에 대해서도 신뢰할 수 있다.

 

 

메뉴는 한식을 중심으로 △식사류, △요리류, △간식류, △다양한 토핑사리 등의 카테고리로 구성되어 있으며 평균 1만 원 내외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신혼부부, 주부, 1인가구에게 인기가 높다.

 

원셰프의 행복식탁 인기 상품으로는 서울식파육개장, 행복부대찌개. 우사골고기김치찌개, 우삼겹사골된장찌개, 국민닭갈비, 곱짱소곱창전골, 지중해감바스, 로제스파케티, 찹스테이크, 즉석국물떡볶이,로제떡볶이 등 2~3인분의 넉넉한 양으로 구성되어 있다.

 

 

설명회를 마치고 본사 옆에 위치한 원셰프의 행복식탁 구의본점으로 이동해 진열된 상품 구성을 살펴보고, 소비자 입장에서 바코드를 스캔해 상품 결제까지 체험했다.

 

 

지난 1월 진행된 설명회에 참석한 예비창업자 김 씨(35세, 은평구)는 “밀키트 창업 붐이 일어나고 있는데 매장 체험까지 해볼 수 있어 참석하게 됐다. 직접 해보니 조리 과정이 굉장히 간편했다. 양이 푸짐하고 맛도 뛰어나 충분히 시장경쟁력이 있다 판단돼 추가로 상담을 받으려 한다”고 전했다.

 

원셰프의 행복식탁 사업설명회 참가자 특전

가맹교육비 반액할인/반값창업 지원

 

‘원셰프의 행복식탁’은 이번 설명회에서 가맹비와 교육비를 50% 할인해주는 반값 창업 지원 등 특전을 제공한다.  

‘원셰프의 행복식탁’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알지엠푸드아카데미 창업교육팀(02-3444-7339)과 원셰프의 행복식탁 가맹본사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식당창업] 한식대가 한방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한방삼계탕'과 ‘닭곰탕’으로 서민갑부 반열에 오른 식당의 비결을 전수한다. 왠만큼 이름이 알려졌거나 인지도가 있는 삼계탕 전문점의 기술을 전수를 받으려면 수백만원의 전수비나 체인 가맹비를 내야한다. 30년 외식 컨설팅 알지엠컨설팅은 예비창업자와 업종변경을 고려중인 사업주들을 위해 비용적인 부담을 대폭 줄인 전문 업소용 레시피 전수과정을 진행,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외식 전수창업 전문가단이 향토음식점으로 지정받은 백년가게, 삼계탕 전문점을 비교·분석해 현장에서 직접 시연·시식하고 교육생들에게 검증된 레시피를 제공한다. 이번 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한식대가 ‘박종록 셰프’는 90년대초부터 30년간 국내 대형호텔의 한식셰프로 근무했으며, 2011년 북경교육문화회관이 오픈할 당시 총책임자로 중국에 건너가 현지 조리사들에게 한식 기술을 전수하기도 했다. 특히 국가에서 최상급 숙련 기능을 인정받은 셰프에게 주는 조리기능장 자격을 보유하고 있다. 줄서 먹는 ‘명품삼계탕’부터 ‘닭곰탕’, 초계 샐러드까지 비법전수 1+2 혜택 ‘삼계탕’과 ‘닭곰탕’ 모두 닭을 재료로 하여 '탕'으로 만든다는 점에서는 그다지 큰 차이가 없다. 삼계탕과 닭곰탕에 들어있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격신(激辛)붐’ 정착한 일본 식품외식시장
일본에서는 지난 몇 년간 MZ세대를 중심으로 매운맛의 음식을 찾는 소비가 꾸준한 상승세를 보였다. 구루나비가 도쿄 내에서 아주 매운 요리를 뜻하는 '격신(激辛)요리' 취급 점포를 조사한 결과 그 수가 2018년 5월 대비 3년 만에 약 2배 증가했다. 식품기업 하우스식품(ハウス食品)은 올해 여름을 겨냥해 ‘격신 시리즈’ 신제품 발매를 예고했다. 6월부터 3개월간 순차적으로 선보이며, 제1탄으로 4종의 고추를 혼합해 만든 매운맛과 소고기, 닭고기, 레드와인을 첨가한 파스타소스 ‘카라(辛) 볼로네제’를 공개했다. 매운맛을 책임지는 4가지는 고운 고춧가루, 한국산 고추, 하바네로, 볶은 고추소스로 구성됐다. 2종류의 고기(소, 닭고기)에 완숙 토마토 페이스트, 양파, 올리브오일을 사용해 맛을 연출하고 흑후추가루, 바질 등 향신료를 배합해 풍미를 더했다. 츠케멘전문점 미츠야도제면을 운영하는 주식회사 인터내셔널 다이닝 코퍼레이션은 지난 5월 격신붐에 맞춰 매운마제소바를 새롭게 출시했다. 미츠도야제면 영업이래 가장 매운맛을 낸 소바 메뉴다. 고추의 매운 성분인 캡사이신에서 추출한 특제 매운 소스를 사용해 보통 매운 츠케멘의 20배 매운맛이 난다. 홍미 누룩을 사용해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