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지니스 인사이트] KOTRA, 국내 최대 식품 전시회 '서울푸드' 온라인 개막

URL복사

국내 최대이자 아시아 4대 식품전시회인 '서울푸드(SEOUL FOOD)' 온라인전시회의 막이 올랐다.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15일부터 19일까지 SEOUL FOOD 2020(이하 서울푸드) 온라인 전시회를 개최한다.

'서울푸드 2020'은 ▲온라인 전시 ▲화상상담 ▲콘퍼런스 ▲어워즈 ▲잡페어 등 모두 5개 분야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28개 상품군으로 구성된 식품관, 23개 상품군의 식품기기관 등 온라인 전시관에서는 국내·외 400여개 기업의 제품 홍보를 지원한다. KOTRA 해외무역관이 주선한 국내 200개 식품 수출기업과 해외 바이어 300개사 간 화상상담회도 개최된다.

 

 

포스트코로나 시대 K-FOOD 수출 해법 제시

서울푸드의 대표 부대행사로 올해 4회째 개최되는 글로벌 푸드 트렌드 & 테크 컨퍼런스는 16일 온라인 라이브쇼로 개최예정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푸드테크 트렌드(Food Tech Trend in The Post COVID-19)'라는 주제로 글로벌 식품시장의 언텍트 소비트렌드 및 3D 푸드 프린팅 등 최신 식품기술 동향을 파악하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SEOUL FOOD AWARDS'에서는 디저트, 힐링, 이노베이션 등 3개 분야에서 5개씩 우수 제품을 선정해 홍보를 지원하고, 온라인 잡페어에서는 경기도일자리재단과 협력 MOU를 체결해 식품산업 구인기업 및 구직자 발굴을 확대하고 비대면 취업면접 프로그램을 통하여 식품산업의 일자리 창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코로나19로 인해 수출이 크게 위축된 가운데에서도, 2020년 8월말까지의 농식품 수출액은 48억달러로 전년동기대비 4.9%의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김치(40.3%), 라면(36.7%), 소스류(23.5%) 등 주요 K-Food 제품군은 폭발적인 수출성장세를 시현하는 등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상황속에서 한국식품산업에는 새로운 기회가 창출되고 있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가정간편식(HMR)의 부상, 배달음식 시장의 성장, 면역력 향상을 위한 건강기능식품의 수요 증가 등 식품산업의 트렌드를 주목해야 한다"며 "서울푸드를 통해 세계시장 진출전략을 세우는 계기를 마련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단독]고객이 속으로 웃고 가는 요리 만들어야...한국의 집 유명곤 조리수석을 만나다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국의 집'은 1957년부터 오랜 역사를 가진 우리나라의 궁중한정식, 전통 한식을 선보이는 곳으로 현재 한국문화재단이 운영 중이다. 품격 있는 한식의 정수를 체험할 수 있어 서울의 주요 관광지로 꼽힌다. 유명곤 조리수석은 궁중음식보급팀 소속으로 한국의 집에서 한식을 책임지는 이 중 한명이다. 30년 넘는 시간동안 한식 쉐프로 지켜 온 그만의 음식 철학과 성장 과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호텔 조리사로 일하며 청와대 국빈만찬 참여 70~80년대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한국기업이 중동 건설붐을 일으킬 때였다. 유명곤 세프도 자격증을 취득해 해외로 진출할 계획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던 중 86년 서울아시안게임을 기점으로 특급호텔에서 한식조리사를 찾는 수요가 늘며 코리아나호텔에 조리사로 들어가게 된다. “아시안게임, 올림픽...연이은 국제대회로 국내경기가 호황이었다. 호텔 한식당에서는 일할 조리사를 구하기 어려울 정도였다. 한식 중에서도 주로 소갈비와 냉면 파트에서 일하며 경력을 쌓았다. 이후 프라자 호텔 아사달의 First Cook(요리장)을 거쳐 조선호텔 한식부분 팀장으로 7년간 근무했다.” 근무하는 동안 청와대 국빈만찬 행사에도 몇 차례 참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순창군, 발효식초의 기능성 규명
순창군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이 미래건강식품으로 육성 중인 발효식초에 대한 대사성질환 관련 기능성 연구결과를 발표해 과학적인 신뢰성을 제고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발표는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열린 ‘2020년 한국식품영양과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이뤄졌다. 한국식품영양과학회 국제학술대회는 학계, 정부 및 업계 관계자 등이 온라인과 오프라인 통해 1,000명 이상이 참여한 대형 학술행사로 제주도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번 학술대회에서 순창군은 ‘발효식초와 기능성’ 이라는 주제로 발표에 참가했다. 동아대학교 서권일 교수는 잉여농산물을 이용한 발효식초의 숙취 해소, 항비만 효과 등 다양한 가능성에 대해 발표했다. 제주대학교 박성수 교수는 감귤 콤부차의 항고혈압 효과가 있는 β-Cryptoxanthin(베타–크립토잔틴)의 증대, 전북대학교 김명곤 교수는 순창 꾸지뽕 식초의 다양한 향기성분 및 항산화활성 등에 대해 발표했다. 전북대학교 오현화 박사는 인삼 식초의 산업적 적용을 위한 균주 선발과 인삼식초의 다양한 항염증, 항비만 효과 및 진세노사이드의 증가 등 다양한 기능성에 대해 발표했다.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황숙주 이사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자원 및 발효미생물을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 세미나] 일본 HMR·도시락·밀키트 메뉴개발 세미나 개최
‘밀키트’(Meal Kit)로 불리는 가정간편식 시장은 1인 가구 증가와 편의성 트렌드가 함께 맞물리며 매해 급성장 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2015년 1조 6천억 원이던 시장규모는 지난해 4조원까지 커졌다. 2022년이면 5조원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식소비는 줄고 배달이 일상화되면서 지역 유명 맛집, 프랜차이즈 기업도 매출 증대 방안으로 간편식 상품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러한 시장흐름 속에 알지엠컨설팅이 강력한 상품력을 바탕으로 ‘일본 HMR·도시락’ 밀키트 메뉴개발 교육과정을 오는 29일(목)에 개최한다. 수요급증, 지금 인기 절정인 ‘밀키트 식품’ 창업 차세대 가정간편식으로의 상품 전략은? 최근 출시되는 밀키트 제품들은 한 끼 분량에 알맞게 손질된 식재료와 양념 등이 세트로 구성되어 있는 것은 물론, 전문 식당의 맛을 완벽하게 구현해 낸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경쟁이 치열한 품목은 단연 ‘도시락’이다. 혼밥 문화가 정착하고 간편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맛과 건강을 동시에 충족하는 제품이 소비자를 사로잡고 있다. 오는 29일, 900년 역사 가진 ‘일본 도시락·밀키트’ 선보인다 맛·시각적인 미 극대화 한 日 HM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메뉴개발 세미나] 일본 HMR·도시락·밀키트 메뉴개발 세미나 개최
‘밀키트’(Meal Kit)로 불리는 가정간편식 시장은 1인 가구 증가와 편의성 트렌드가 함께 맞물리며 매해 급성장 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2015년 1조 6천억 원이던 시장규모는 지난해 4조원까지 커졌다. 2022년이면 5조원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식소비는 줄고 배달이 일상화되면서 지역 유명 맛집, 프랜차이즈 기업도 매출 증대 방안으로 간편식 상품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러한 시장흐름 속에 알지엠컨설팅이 강력한 상품력을 바탕으로 ‘일본 HMR·도시락’ 밀키트 메뉴개발 교육과정을 오는 29일(목)에 개최한다. 수요급증, 지금 인기 절정인 ‘밀키트 식품’ 창업 차세대 가정간편식으로의 상품 전략은? 최근 출시되는 밀키트 제품들은 한 끼 분량에 알맞게 손질된 식재료와 양념 등이 세트로 구성되어 있는 것은 물론, 전문 식당의 맛을 완벽하게 구현해 낸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경쟁이 치열한 품목은 단연 ‘도시락’이다. 혼밥 문화가 정착하고 간편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맛과 건강을 동시에 충족하는 제품이 소비자를 사로잡고 있다. 오는 29일, 900년 역사 가진 ‘일본 도시락·밀키트’ 선보인다 맛·시각적인 미 극대화 한 日 H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