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인사이트]핑크 드링크에 빠지다

식음료업계가 봄맞이 제품들을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산뜻하고 달달한 봄 분위기와 어울리는 핑크빛 메뉴가 인기인데, 달콤한 맛으로 봄 기분을 한껏 살려주면서 인증샷으로 남기기에도 좋은 색감을 가졌기 때문이다.

 

식음료업계, 봄을 맞아 딸기·벚꽃·체리 등

핑크빛 신메뉴 연이어 선보여

봄을 상징하는 벚꽃을 활용한 메뉴부터 봄 한정 시그니처 음료까지 다양한 종류의 분홍색 신메뉴가 소비자들 사이에서 화제 되고 있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이하 스타벅스)는 이날부터 4월 13일까지 ‘체리블라썸 프로모션’ 시즌을 운영하고, 음료 3종과 푸드 3종, MD상품 43종의 신제품을 판매한다.

 

스타벅스의 체리블라썸 프로모션은 지난 2014년부터 화사하게 피어난 벚꽃 나무를 주제로 매년 봄 시즌에 진행되고 있다.

올 시즌 대표 음료로는 ‘체리블라썸 루비 라떼’와 ‘체리블라썸 루비 초콜릿’, ‘루비 석류젤리 크림 프라프치노’다. 이들 모두 루비 초콜릿을 활용했다.

 

 

커피빈 또한 2016년부터 봄 한정 체리블라썸 메뉴를 운영 중인데, 올해에는 바닐라 아이스크림과 코코넛 젤리 등의 재료에 체리향을 더한 음료 3종을 내놓고 있다.

특히, 얼음과 함께 갈아서 제공되는 블렌디드와 톡 쏘는 탄산이 담긴 스파클링 등 다양한 메뉴로 구성돼 다채롭게 맛볼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벚꽃 추출물이 담긴 베이스에 체리향을 더해 달콤한 맛과 향이 특징이며 봄과 잘 어울리는 연분홍색 음료로 보는 즐거움을 제공한다. 특히 얼음과 함께 갈아서 제공되는 블렌디드와 톡 쏘는 탄산이 담긴 스파클링 등 다양한 메뉴로 구성돼 더욱 다채롭게 맛볼 수 있다.

 

 

탐앤탐스는 봄을 맞아 화사한 핑크빛이 돋보이는 ‘블루밍 핑크 블라썸’ 신메뉴 출시했다.

‘블루밍 핑크 블라썸’은 화사한 핑크 빛의 벚꽃 음료로 국내산 벚꽃추출액이 함유된 파우더를 사용한 벚꽃 라떼, 벚꽃 카페라떼, 벚꽃 딸기 탐앤치노 3종으로 구성됐다.

 

특히, 벚꽃 딸기 탐앤치노는 벚꽃베이스에 새콤달콤한 딸기를 더해 탐앤치노의 달콤한 맛을 업그레이드시켰다. 탐앤탐스는 신메뉴 출시와 관련해 전국 매장에서 ‘스크래치 쿠폰 이벤트’를 포함한 벚꽃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스페셜티 커피전문점 ‘카페 드롭탑’은 본격적인 봄을 맞아 ‘딸기 버블 밀크티’를 출시했다. 이번 신메뉴는 자스민티를 직접 우린 베이스로 만든 프리미엄 티베리에이션 음료다.

 

 

쫄깃한 천연 과즙 펄을 사용해 과일의 맛과 향, 색감을 두 배로 구현했으며 음료에 들어간 분홍색의 과즙 펄로 봄 분위기를 더했다. 이와 함께 출시된 ‘망고 버블 밀크티’는 노란색의 천연 망고 과즙 펄이 들어가 망고의 부드러움을 제대로 느낄 수 있다.

‘과일 버블 밀크티 2종’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벚꽃 모양의 스프링 쿠키도 선물한다.

 

SPC그룹이 운영하는 쉐이크쉑도 ‘벚꽃 음료’를 4월 말까지 판매한다. 신제품은 ‘벚꽃 쉐이크’와 ‘벚꽃 레몬에디드’ 2종이다.

 

 

‘벚꽃 쉐이크(6500원)’는 휘핑 크림 위에 올라간 핑크색 초콜릿으로 벚꽃 잎을 표현했으며, ‘벚꽃 레몬에이드(3900원)’는 은은한 핑크색 컬러의 음료로 시각적 이미지를 강조했다.

 

쉐이크쉑은 신제품 출시 기념 이벤트도 진행한다. 쉐이크쉑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오는 4월 11일까지 벚꽃 음료를 즐기는 모습을 필수 해시태그(#쉑블라썸, #shackblossom)와 함께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총 50명에게 벚꽃 모바일 금액권을 제공한다.

 

오리온은 봄 한정판 ‘초코파이情 딸기블라썸’을 출시했다. ‘초코파이 딸기블라썸’은 1974년 초코파이 출시 이후 46년 만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핑크빛 초코파이’다.

 

 

국산 딸기를 사용해 딸기 본연의 깊은 풍미를 살렸으며, 마시멜로 속의 베리잼과 겉면을 둘러싼 딸기 우유 크림이 조화를 이룬다. 초코파이 위에 뿌린 리얼 딸기 파우더로 상큼한 맛과 향을 높였다. 패키지 디자인도 만개한 벚꽃잎으로 디자인해 화사한 봄의 감성을 담아냈다.

 

‘카카오프렌즈’는 강다니엘과 협업한 한정판 ‘강다니엘 에디션’ 음료와 디저트 메뉴를 출시한다.

카카오프렌즈 대표 캐릭터 ‘어피치’의 핑크색이 특징인 에디션 메뉴는 봄날의 산뜻하고 설레는 분위기와 어울린다.

 

어피치 강다니엘 핑크코코아, 어피치 강다니엘 밀크티, 어피치 강다니엘 라즈베리 마카롱 총 3종으로 구성됐으며 4월 20일까지 한정 판매한다.

카카오프렌즈 부산 플래그십 스토어, 서울 카페 드 커넥트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해당 메뉴 구매 시 강다니엘 초상이 그려진 컵홀더와 코스터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포스크 코로나 외식업 생존전략을 묻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 성료
국내 유망 외식 프랜차이즈 3곳과 함께 진행한 ‘강태봉의 창업토크쇼’가 예비창업자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리에 마쳤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는 28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주고자 ‘코로나19 정국 속 외식업 생존전략’을 주제로 진행됐다. 우선 30년간 외식전문 창업·경영자문을 해온 알지엠컨설팅의 강태봉 대표가 강연을 맡아 코로나 위기 속 위기대응 전략, 포스트코로나 시대 외식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서 설명했다. 이어서 국내 유망 한식·배달 프랜차이즈기업 바우네나주곰탕, 신의주찹쌀순대, 배달삼겹 직구삼 브랜드 별로 차례로 나와 브랜드 성장 과정과 강점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예비창업자들의 관심이 높은 주력상품의 시장성, 투자대비 수익구조, 점포 수, 창업 시 교육체계 등 상세한 내용을 전달해줬다. 마지막 창업 토크쇼에선 강태봉 대표와 각 브랜드 담당자들이 외식 창업에 대해 진솔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참가자들은 각 3곳의 브랜드 담당자에게 ‘코로나 위기를 극복중인 실사례’, ‘구체적인 가맹점주 지원 정책’, ‘동종업종과 비교한 브랜드 경쟁력’ 등 창업에 필요한 다양한 질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식BIZ 단신]죽이야기, ‘솥밥’ 출시 기념 창업자금 1000만원 2차 무상 지원 진행
대호가가 운영하는 죽이야기는 신메뉴 ‘솥밥’ 출시를 기념해 창업 자금 1000만원 2차 무상 지원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죽이야기는 올해 4월부터 5월 20일까지 신메뉴 ‘솥죽’ 출시 기념으로 총 10명에게 창업 자금 1억(1인당 1000만원)을 무상 지원했다. 하지만 최근 예비 창업주들의 지원 요청이 쇄도하고 솥밥 출시 시점과 맞물리면서 추가 지원을 결정한 것이다. 이번 2차 지원은 1차 지원과 동일하게 선착순 10명에게 1인당 1000만원이 지급된다. 한편 죽이야기는 2020년 초 로고와 외부 디자인, 인테리어, 솥죽 레시피를 재단장하고 5월 솥밥을 신규 출시한 뒤 고객과 업주들의 반응이 뜨겁다고 밝혔다. 솥죽은 죽이야기가 국내에서 처음 개발한 레시피로 6개월 이상의 시행착오를 거친 끝에 탄생했다. 죽이야기는 리뉴얼된 디자인과 레시피를 도입한 기존 가맹점들 모두 매출이 늘어났고 고객들의 음식 만족도도 올라갔다고 설명했다. 또 조리 방식이 간편해지고 식재료와 인력 운용 효율성이 높아져 업주들 만족도도 높다고 덧붙였다. 죽이야기는 2020년 브랜드 리뉴얼 표준 매장으로 ‘강남지인병원점’을 지정하기도 했다. 표준 매장은 솥죽, 솥밥, 음료 등 다양한 메뉴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포스크 코로나 외식업 생존전략을 묻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 성료
국내 유망 외식 프랜차이즈 3곳과 함께 진행한 ‘강태봉의 창업토크쇼’가 예비창업자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리에 마쳤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는 28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주고자 ‘코로나19 정국 속 외식업 생존전략’을 주제로 진행됐다. 우선 30년간 외식전문 창업·경영자문을 해온 알지엠컨설팅의 강태봉 대표가 강연을 맡아 코로나 위기 속 위기대응 전략, 포스트코로나 시대 외식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서 설명했다. 이어서 국내 유망 한식·배달 프랜차이즈기업 바우네나주곰탕, 신의주찹쌀순대, 배달삼겹 직구삼 브랜드 별로 차례로 나와 브랜드 성장 과정과 강점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예비창업자들의 관심이 높은 주력상품의 시장성, 투자대비 수익구조, 점포 수, 창업 시 교육체계 등 상세한 내용을 전달해줬다. 마지막 창업 토크쇼에선 강태봉 대표와 각 브랜드 담당자들이 외식 창업에 대해 진솔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참가자들은 각 3곳의 브랜드 담당자에게 ‘코로나 위기를 극복중인 실사례’, ‘구체적인 가맹점주 지원 정책’, ‘동종업종과 비교한 브랜드 경쟁력’ 등 창업에 필요한 다양한 질

J-FOOD 비지니스

더보기
[일본 자영업 엿보기] 아이디어로 코로나 위기 넘기는 일본의 자영업자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며 대부분의 외식업체 자영업자들이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영세한 규모의 식당일수록 그 타격이 더 크다. 코로나19로 큰 피해를 입은 일본에서 다양한 아이디어로 어려움을 극복하려는 자영업자들이 있다. 일본 간사이 지방에서 고군분투 중인 자영업자 사례를 모아 소개한다. 요리 유튜버로 변신한 자영업자 오코나미야키 가게 ‘오타후쿠(お多福, 복이 많음)’를 운영하는 히사시 점장은 찾아오는 손님이 줄자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변신했다. 코로나19 이후 집에서 식사를 하는 비중이 높아지자 온라인을 통해 손님들과 만나기 시작한 것이다. 영상을 통해 집에서 손쉽게 만들 수 있는 요리법을 주로 소개한다. 조회수가 가장 높은 영상은 ‘프라이팬 하나로 만들 수 있는 오코노미야키’로 오타후쿠의 점장이 직접 출연해 요리 과정을 자세히 알려준다. 현재도 꾸준히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으며, 영상을 보고 코로나가 잠잠해지면 가보고 싶다거나 자세한 레시피를 묻는 등 긍정적인 댓글들이 달린다. 매주 오타후쿠 매장에서 요리를 촬영하는 히사시 점장은 “코로나 이후 손님이 급감했다. 이대로 앉아 있을 수 없어 요즘 대세인 유튜브로 가게를 알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