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지역화폐 ‘성북사랑상품권’ 30억 발행

소비자는 할인 구매, 소상공인은 매출 증대 효과 기대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는 소비촉진을 통한 소상공인의 지원을 위해 오는 17일부터 30억원 규모의 성북사랑상품권을 ▲1만원권 ▲5만원권 ▲10만원권 3종으로 발행한다고 밝혔다.

 

구매를 원하는 개인 소비자는 월 최대 50만원의 상품권을 상시 7% 할인율로 구매할 수 있으며, 발행초기에는 10% 할인의 혜택을 누릴 수 있어 구매를 원하는 소비자는 서두르는 것이 좋다.

 

기업 소비자는 홈페이지(b2b.zeropaypoint.or.kr)에서 할인 없이 대량구매가 가능하다.

 

상품권 전용 어플리케이션인 체크페이, 머니트리, 비즈플레이, 농협올원뱅크나 경남, 부산, 대구, 광주, 전북은행 어플을 설치하여 구매 또는 선물할 수 있다.

 

사용 방법은 제로페이 결제방식과 동일하다. 제로페이 가맹점에 설치(부착)된 QR코드를 소비자의 휴대폰에서 간편결제 앱 카메라로 촬영한 후 금액을 입력해 결제하거나, 소비자 QR코드를 보여주고 가맹점에서 QR코드를 스캔해 결제하면 된다.

 

사용처는 성북구 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가능하나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정책인 만큼 대형마트, 백화점, 일부 대형가맹점, 유흥‧사치업 등은 제외된다.

 

성북구가 처음으로 발행하는 지역화폐인 성북사랑상품권이 매출증대 및 고용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의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데 커다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가맹점은 제로페이 홈페이지 및 포털사이트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성북사랑상품권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성북구청 일자리경제과(☎ 02-2241-3962)로 하면 된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식품업계, 집중 호우 피해지역 주민 구호물품 지원나서
연이은 집중호우로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피해가 증가하자 식품기업들이 집중호우 이재민을 위해 자사 물품을 대거 내놓으며 기부 행렬에 동참하고 있다. 먼저 '농심'은 지난 4일 최근 수해를 입은 지역에 신라면컵 등 컵라면 2만개와 백산수(500㎖) 2만병을 지원키로 했다. 구호물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전국푸드뱅크를 통해 피해 주민 등에 제공될 예정이다. 농심 관계자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집중 호우가 예보되는 만큼 긴급구호 여부를 추가로 검토할 계획이며, 이번 수해로 입은 피해가 빠른 시일내에 복구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도 같은날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에 지원할 500㎖ 제주삼다수 2만2400병을 전국재해구호협회로 전달했다고 밝혔다. 제주삼다수는 최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 이재민에게 제공된다. CJ제일제당은 이재민들과 피해복구에 참여하는 자원봉사자들에게 햇반이나 햇반컵반 등 가정간편식(HMR), 비비고 김치 등의 반찬과 간식 등 1만2천개 제품을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달했다. SPC그룹 역시 폭우로 피해를 본 지역에 SPC삼립 빵과 생수 1만개씩 총 2만개를 전달하기로 했다. 우선적으로 경기 이천·용인·여주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박람회정보]소상공인∙프랜차이즈 정보가 한곳에! ‘제일 좋은 전람 창업박람회’ 광주서 개최
오는 8월 20일~22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제일창업박람회in광주’가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한국중소기업프랜차이즈협회와 제일창업경제신문이 주최하고 제일좋은전람(대표 홍병열)이 주관하며, 광주경제고용진흥원이 후원한다. 외식업, 서비스업, 도소매업, 점포설비 등 다양한 업종의 프랜차이즈 업체가 참여할 예정인데, 이를 통해 2020년 창업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배달창업, 공유주방, 1인창업등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창업 방안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안전한 박람회를 위해 각종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비하고 있으며, 마스크착용과 소독도 필수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개최사인 ‘제일좋은전람’은 마케팅 전문기업으로 가맹점, 대리점, 지사 모집을 위한 맞춤컨설팅을 제공하고 있으며 국내 최다 창업박람회를 개최하고 있다. ‘제일창업박람회’는 전국(서울, 수원, 대전, 대구, 광주, 창원, 인천, 부산) 8개 지역에서진행하는 전국규모의 창업박람회로 지역의 새로운 창업아이템을 소개하고 최신의 창업정보를 제공한다. 상시제일창업자문단을 운영해 사업을 준비하는데 필요한 상담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지역별 창업자들에게 필요한 각종 세미나 및 클래스를

J-FOOD 비지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뉴노멀 속 일본 식품업계에 부는 DIY 바람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새롭게 삶의 표준이 정립되고 있다. 일본에서는 외출을 하기 어려워지자 집에서 만들고 먹는 ‘DIY(Do It Yourself) 소비’가 보편화됐다. 홈베이킹, 홈카페 등이 인기를 끌며 관련 식품들의 품절 사태가 일어나기도 했다. 위드 코로나 시대의 소비패턴 변화 노무라종합연구소(NRI)의 조사 결과에 의하면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외출 및 이동 자제 등으로 인해 일본인의 전반적인 일상생활 만족도는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의 전국적인 긴급사태 선언이 있었던 5월에는 자신의 생활에 만족하고 있지 못하다고 응답한 사람의 비율이 51%로 과반수를 넘어섰다. 노무라종합연구소에서는 소비자가 재화 혹은 서비스를 구매할 때 가격을 얼마나 중요시하는지 그리고 취향을 얼마나 중요시하는지의 두 가지 축을 기준으로 소비 스타일을 편리형 소비, 프리미엄 소비, 가성비 소비, 탐색형 소비로 구분하고 있다. 소비패턴별 생활 만족도 비율을 보면 가격보다 제품의 가치를 중시하는 프리미엄 소비자 경우 만족한다는 응답한 비율이 59%로 불만족 비율보다 오히려 높았다. 소비활동에 있어 가격보다 편리함을 중시하는 편리형 소비자는 50:50으로 만족, 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