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인사이트

경기도, ‘전국 최초’ 1회용품 줄이기 모범업소 환경우수업소 선정

우산비닐커버, 빨대, 컵홀더 등 규제대상 외 품목 또는 무상금지 사용품목 억제업소도 대상

 

경기도는 ‘1회용품 사용줄이기’ 문화를 민간으로 확산하고자 ‘전국 최초’로 1회용품 줄이기에 앞장서는 업소를 ‘환경우수업소’로 선정하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도는 오는 13일까지 도내 업소로부터 신청을 받아 오는 2020년 1월 ‘환경우수업소’를 선정한다는 계획으로 ‘환경우수업소’로 선정될 경우 우수업소 지정서와 유튜브, 블로그, 홈페이지 등 각종 매체를 통한 홍보지원 등을 받게 되며 특히 저감사례가 우수한 모범업소는 도지사 표창을 수상하게 된다.

 

선정대상은 현행 자원재활용법 상 1회용품 사용제한 대상에 포함되지 않음에도 1회용품 줄이기에 동참한 업소, 사용제한 의무가 없는 1회용품을 자발적으로 줄인 업소, 무상제공이 금지된 품목의 사용을 억제한 업소 등이다.

 

먼저, 1회용품 사용제한 대상에 포함되지 않음에도 1회용품 줄이기에 동참한 업소에 해당될 수 있는 곳은 전통시장(비닐봉투), 장례식장(1회용 컵.접시), 세탁업소(세탁비닐) 등이다.

 

이와 함께 대규모점포나 커피전문점 등이 우산 비닐커버나 빨대, 컵홀더 등과 같이 사용제한 의무가 없는 1회용품을 자발적으로 줄인 경우에도 ‘환경우수업소’로 선정될 수 있다.

 

이밖에도 도는 제과점업 또는 도매 및 소매업 (1회용 봉투 및 쇼핑백), 목욕장업 (1회용 면도기, 칫솔, 치약, 샴푸, 린스), 체육시설 (1회용 응원용품) 등 무상제공이 금지된 품목의 사용을 억제한 업소 또한 ‘환경우수업소’ 선정 대상에 포함하기로 했다.

 

‘환경우수업소’에 지정되고자 하는 업소는 오는 13일까지 신청서를 경기도 자원순환과 또는 각 시군 자원순환 관련부서에 접수하면 된다.

도는 업소가 제출한 1회용품 저감계획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뒤 오는 2020년 1월 중으로 ‘환경우수업소’ 선정을 완료할 계획이다.

앞서 도는 1회용품 사용줄이기에 앞장서는 업소를 환경우수업소로 선정할 수 있는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자 지난 6월 ‘경기도 1회용품 사용 저감 지원 조례’를 마련한 바 있다.

 

임양선 도 자원순환과장은 “도민과 함께하는 ‘1회용품 사용 줄이기’ 문화 정착을 위해서는 도민들이 일상생활에서 많이 이용하는 대규모점포, 커피전문점 등 1회용품 다량 사용업소의 협조가 절실하다”라며 “업소들의 많은 관심과 신청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5월과 11월 2차례에 걸쳐 식품접객업소 등에서 사용하는 1회용 종이컵과 장례식장 1회용품 사용을 규제하도록 제도를 개선하는 방안을 환경부에 건의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지난 5월부터 경기도청 청사 내에서 1회용컵, 1회용용기, 비닐봉투, 플라스틱 빨대 등 ‘4대 1회용품’ 사용을 제한하는 등 1회용품 줄이기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업계이슈]백종원, 베이커리 프랜차이즈 시작하나
더본코리아(대표 백종원)의 '빽다방'이 베이커리 사업을 확대하려는 움직임을 보이면서 업계 시선이 쏠리고 있다. 더본코리아는 지난 4일 공정거래위원회 가맹사업정보제공시스템에 빽다방베이커리 정보공개서를 등록한 것으로 확인됐다. 본격 가맹사업을 시작하는 빽다방 베이커리에선 기존 빽다방에 제공하던 베이커리 수준을 넘어 독립 베이커리 브랜드로서 경쟁력을 가질 만한 다양한 특화 제품을 늘려갈 것으로 보인다. 더본코리아가 베이커리 브랜드를 운영한 건 처음은 아니다. 제주 호텔더본에서 ‘본앤베이커리’를 운영 중이다. 빽다방에서도 ‘계란사라다빵’ 등 인기 양산빵을 판매해왔다. 기존 커피전문점 프랜차이즈였던 빽다방의 주력 메뉴가 커피와 음료였다면 ‘빽다방베이커리’는 제빵·제과를 대표 메뉴로 한 가맹사업을 시작하는 셈이다. 한식·중식·양식·커피 전문점을 넘어 베이커리도 더본코리아에 따르면 현재 가맹점 3곳이 오픈을 준비 중이다. 빽다방베이커리는 베이커리 특화 점포로 지난해 9월 서울 신사역 인근에 개설된 ‘빽스커피 베이커리’가 출발점이다. 이는 더본코리아가 직접 운영하는 매장으로, 매장 공간이 협소한 다른 빽다방 매장에 비해 50여석의 좌석 수와 비교적 넓은 공간으로 눈길을 끌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식BIZ 단신]SY프랜차이즈, 자영업 창업자 위한 '하이키친' 오픈
외식 프랜차이즈 전문 기업 SY프랜차이즈가 지난달 29일, 경기도 광주에 외식 창업 종합 할인매장 ‘하이키친’ 오픈식을 진행했다. 이번에 오픈한 하이키친은 자영업자들의 성공적인 창업과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주방용품과 설비를 비롯해 로봇 바리스타 등 푸드테크 관련 기기, 각종 자재, 교육장 등 외식 창업에 관한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간이다. 중고 제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리사이클 아울렛도 마련됐으며, 외식 창업 컨설팅을 위한 공간도 갖췄다. 규모는 지하 1층부터 3층까지 총 4층이다. 이날 오픈식에는 SY프랜차이즈 임직원을 비롯해 프랜차이즈 업계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오픈 기념 행사와 함께 SY프랜차이즈 임직원이 직접 담근 김장김치 200박스와 쌀 2000kg을 어려운 환경에 처한 이웃에 기부하는 ‘행복 나눔 기탁식’도 진행됐다. 김성윤 SY프랜차이즈 대표는 “자영업자들이 성공적인 외식 창업을 할 수 있도록, 창업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고자 하이키친을 오픈하게 됐다”며 “이번 하이키친 광주점을 시작으로, 더 많은 자영업자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매장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