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UP] 라면·고추장, 미국 아마존서 불티나게 팔리는 이유는?!

대미 수출 31% 증가, 아마존몰 이용자들이 뽑은 K-Food Top 20

미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인 아마존에서 한국 농식품 중 '라면'이 단연 인기품목으로 떠올랐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aT 미주지역본부를 통해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아마존몰 실제 이용자들의 평점과 리뷰를 기준으로뽑은 K-Food Top 20 안에는 라면·우동 등 면류가 8개로 가장 많았으며, 소스·양념류는 6개, 음료·스낵류 등 4개, HMR(가정간편식)은 2개 순이었다.

 

 

볶음면, 컵면, 봉지면 등 다양한 종류의 라면제품은 '맛과 편리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1위에서 4위를 휩쓸었고, 고추장도 3개 제품이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고추장은 다양한 요리로 활용가능하다는 점에서 미국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도 즉석밥, 즉석국 등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먹을 수 있는 HMR제품도 상위 20개 품목에 포함되어 코로나19로 인한 미국 소비자들의 구매패턴의 변화가 이번 조사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미국은 지난 3월에 내려진 자택대피령(Stay-at-Home) 이후 비접촉 소비확산으로 온라인 식품시장이 소위 대박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5월에도 온라인 식품시장은 가파른 상승세가 지속되어 전월 대비 24.5%가 증가한 66억 달러(약 8조원)를 기록했다.

 

시장조사업체인 C+R Research에 따르면, 미국의 온라인 식품 구매자의 27%는 코로나 사태가 끝나더라도 온라인 장보기를 계속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돼 미국의 온라인 식품시장 규모는 앞으로도 가파른 성장세가 지속될 전망이다.

 

 

한편, 코로나 국면에서도 라면, 스낵 등 간편식품 인기에 힘입어 대미 농식품 수출은 5월 말 기준으로 전년 동기대비 31% 증가한 4억5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라면은 37% 증가한 2천8백만 달러, 스낵류는 28% 증가한 4800만 달러로 수출 순항 중이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상반기 급격한 대미 수출증가는 식량비축을 위한 미국 내 식료품의 대량구매 영향도 있었지만, 온라인 소비트렌드를 미리 예측하고, 효과적으로 대응한 결과"라며 "미국 내 K-Food의 수요확대가 하반기에도 이어질 수 있도록 온라인박람회 개최 등 다양한 마케팅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교육·세미나] 함흥냉면 노하우 전수 교육생 모집
올여름 사상 최대 무더위가 예고된 가운데, 냉면 전문점들은 일찍이 손님맞이에 나서고 있다. 기존 외식사업 영역에 ’냉면‘을 더해 추가 수익을 올리고자 하는 자영업자들을 위한 전수 창업 교육도 인기다. ‘냉면’은 오랜 기간 각 지역의 특색이 더해진 우리 고유의 면 요리다. 간단한 음식처럼 보이지만 정성을 들인 만큼 깊은 맛을 내는 메뉴로 특히 탄력적인 면발과 육수에 따라 맛 차이가 확연하다. 전문 식당에서 제대로 된 냉면을 고객에게 선보이기 위해선 맛의 핵심인 육수부터 익반죽, 비빔 양념소스 제조까지 배워야 할 기술이 한 두가지가 아니다. 외식전문 ㈜알지엠컨설팅 ‘함흥냉면 비법 전수 세미나’ 조기마감, 추가 교육 진행 하루 만에 30년 함흥냉면 조리기술 전수받을 수 있어 7월 8일, 사전 교육 신청자 12명 한정으로 진행되는 '함흥냉면 조리 전수 세미나‘ 가 조기 마감되어, 교육 문의자들을 위해 오는 7월 13일(월)에 추가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 시간은 단 하루. 45년 역사의 강남 최대 고기집 ‘삼원가든'의 냉면책임자 강대한 조리 명인의 주도하에 '함흥냉면'의 비법을 전수한다. 강대한 조리명장은 1989년 조리사로 입문, ‘삼원가든' 냉면책임자, 주)아모제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