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 10년 만에 중화권 모델 발탁…올해 최대 매출 달성

삼양식품은 중국 불닭브랜드 홍보 모델로 현지 인기 연예인 '곽기린'을 기용했다.

곽기린은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 드라마 출연과 활발한 SNS 활동을 통해 젊고 트렌디하며 위트있는 이미지로 중국 20~30대에게 특히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연예인이다. 이같은 이미지와 주 팬층이 불닭브랜드와 부합해 모델로 선정됐다.

 

 

삼양식품은 이번 홍보 모델 기용을 통해 기존에 주력해왔던 영업망 확대와 더불어 브랜드 마케팅에도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중국은 삼양식품 수출의 50%를 차지하는 중요한 전략 시장인만큼, 마케팅을 강화해 매출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곽기린은 이달부터 본격적인 홍보 활동을 시작했으며, 향후 온라인 채널을 중심으로 다양한 홍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특히 지난 6월 1일부터 18일까지 진행된 618 쇼핑 축제에선 기존 불닭브랜드 파워에 모델로 나선 곽기린 효과가 더해져 징동닷컴에서 약 22억원, 알리바바에서 약 80억원어치가 판매됐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곽기린을 내세워 홍보한 618 쇼핑 축제에서 성과를 거두는 등 초반이지만 현지 반응이 좋아 향후가 기대된다"며 "올해 상반기 중국 매출이 전년 대비 30% 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며, 영업망 확대와 브랜드 마케팅에 박차를 가해 올해도 중국 시장에서 최대 매출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업계이슈] 신세계푸드, '노브랜드 버거' 가맹사업 나선다
신세계푸드가 '노브랜드 버거'를 햄버거 대표 프랜차이즈로 육성한다. 이에 따라 본격적으로 가맹사업을 시작한다. 노브랜드 버거는 신세계푸드가 지난해 8월 론칭한 햄버거 브랜드다. 맛은 높이고 가격은 타 햄버거 브랜드에 비해 낮춰 ‘초가성비 햄버거’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실례로 ‘노브랜드버거’는 브랜드 론칭 후 론칭 후 햄버거 주 소비층인 10~30대 뿐 아니라 중장년층에게도 높은 만족도를 얻으며 10개월 만에 매장 수 35개를 돌파했다. 주요 매장에서는 하루 1000개가 넘는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지난달까지 햄버거 누적 판매량이 300만개를 넘어섰다. 신세계푸드는 대학가, 오피스, 주택가, 복합쇼핑몰 등 다양한 상권에서 직영점을 운영하며 가맹사업의 가능성을 테스트 해왔다. 그 결과, 최근 가맹사업을 위한 맛, 시스템, 인력, 교육, 수익성에 대한 검토를 마치고 본격적인 가맹사업에 나서기로 했다. 신세계푸드는 노브랜드 버거 가맹사업을 선진 프랜차이즈 모델인 로열티(상표사용권) 방식으로 운영한다. 노브랜드 버거의 로열티는 매출액의 8%로 이는 가맹본부와 가맹점의 공동 발전을 위해 재투자된다. 국내 순수 브랜드인 만큼 해외 프랜차이즈 가맹본부에 지급해야 하는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식BIZ 단신] 멕시카나 치킨, 소상공인 위해 최대 20억 쏜다
치킨 프랜차이즈 1세대 기업 '멕시카나'(대표이사 최광은)가 소상공인 상생을 위한 ‘2천만원 창업 지원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멕시카나 소상공인 상생 프로젝트! 신규 창업 시 최대 2천만원 지원 최근 ‘멕시카나치킨’은 ‘소상공인 상생 프로젝트’를 가동 중이다. 최근 바이러스 사태와 장기 불황의 위기 속에서 자영업자들이 큰 어려움을 겪는 상황이다. 특히 새로운 인생을 설계 중인 예비 창업자 입장에서는 타격이 클 수밖에 없다. 이런 때, ‘멕시카나’의 지원은 큰 힘이 될 전망이다. 주목할 부분은 최대 2천만 원 지원을 선착순 100개점일 경우 20억원 상당의 큰 자금이 된다는 점이다. 단순한 창업자 지원의 단계를 넘어 사기업으로써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 나아가 대한민국 경제 살리기에 돌입한 것이다. 상황이 어렵다는 이유로, 비용과 시간적 투자를 꺼리는 일부 프랜차이즈 브랜드들과 상반되는 행보로, 1세대 프랜차이즈의 가치를 제대로 확인시켜주고 있다. 이번 상생 프로젝트의 내용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6개월 간 임대료 걱정 없이 매장 운영에만 집중할 수 있는 ‘6개월 매장 임대료 파격 지원’부터 시작된다. 이어서 깃발 5개 6개월 무료 지원되는 ‘전략적 배달어플 운영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교육·세미나] 함흥냉면 노하우 전수 조기마감, 추가 교육생 모집
올여름 사상 최대 무더위가 예고된 가운데, 냉면 전문점들은 일찍이 손님맞이에 나서고 있다. 기존 외식사업 영역에 ’냉면‘을 더해 추가 수익을 올리고자 하는 자영업자들을 위한 전수 창업 교육도 인기다. ‘냉면’은 오랜 기간 각 지역의 특색이 더해진 우리 고유의 면 요리다. 간단한 음식처럼 보이지만 정성을 들인 만큼 깊은 맛을 내는 메뉴로 특히 탄력적인 면발과 육수에 따라 맛 차이가 확연하다. 전문 식당에서 제대로 된 냉면을 고객에게 선보이기 위해선 맛의 핵심인 육수부터 익반죽, 비빔 양념소스 제조까지 배워야 할 기술이 한 두가지가 아니다. 외식전문 ㈜알지엠컨설팅 ‘함흥냉면 비법 전수 세미나’ 조기마감, 추가 교육 진행 하루 만에 30년 함흥냉면 조리기술 전수받을 수 있어 7월 8일, 사전 교육 신청자 12명 한정으로 진행되는 '함흥냉면 조리 전수 세미나‘ 가 조기 마감되어, 교육 문의자들을 위해 오는 7월 13일(월)에 추가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 시간은 단 하루. 45년 역사의 강남 최대 고기집 ‘삼원가든'의 냉면책임자 강대한 조리 명인의 주도하에 '함흥냉면'의 비법을 전수한다. 강대한 조리명장은 1989년 조리사로 입문, ‘삼원가든' 냉면책임자, 주)아모제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