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름’의 미학이 있는 아시안 레스토랑 5선-1

 

과감한 재해석이 돋보이는 인디언 퀴진부터 전통 요리를 베이스로 재탄생한 타이 퀴진, 로컬 식재료로 모던한 요리를 선보이는 싱가포르 퀴진 그리고 차이니스 퀴진과 스리랑카 퀴진까지, 새로운 아시아의 맛을 창조 중인 5곳을 소개한다.


타이 퀴진을 세계에 알린 일등 공신 <르 두 Le Du>

 

<르 두 Le Du>의 톤 Ton 셰프만큼 타이 퀴진을 세계 무대에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는 셰프도 없을 것이다. CIA 졸업 후 <일레븐 매디슨 파크>, <장 조지>, <더 모던> 등 유수 레스토랑을 거친 그는 2013년 <르 두>를 오픈해 프렌치 조리법에 기반한 현대적인 태국 요리를 선보이고 있다.

 

태국어로 계절을 의미하는 업장명처럼 신선한 식재료를 활용해 제철의 맛을 충실히 보여주면서도 혁신적인 변주를 가미해 지난해 아시아 50 베스트 레스토랑 1위의 영광을 안기도 했다. 레스토랑의 오픈 초기 콘셉트를 이해하지 못하는 이들도 있었으나, 결국 톤 셰프가 한 발짝 앞서 있었음을 스스로 증명한 셈이다.

 

 

태국 전통 요리 미앙 캄에서 영감받은 메뉴만 봐도 그렇다. 구장나무 잎, 건새우, 코코넛, 라임, 마늘, 생강, 샬롯, 피시 소스 시럽, 칠리를 혼합한 메뉴로 마치 새까맣게 구운 생선회 같은 형태에 크리미한 소스를 곁들여 나오는데, 첫눈에는 어떤 요리인지 알기 어렵다. 그러나 피클링한 농어, 코코넛과 생강 폼, 구장나무 잎의 조합을 찬찬히 살펴보면 슬며시 미앙 캄이 떠오르고, 맛보는 순간 확신이 선다.

 

꼭 맛봐야 할 또 다른 메뉴는 자연 방목한 돼지 항정살이다. 꼬박 하루 동안 수비드한 뒤 구워 피클링한 채심, 가볍게 삶은 메추라기 알을 곁들여 낸다. 인기 스트리트 푸드 카오카무 Khao Kha Mu에서 아이디어를 얻었지만 먹어보면 전혀 새로운 경험을 하게 될 것. 뛰어난 균형감과 버터리한 질감이 돋보인다.

 

  • Le Du
  • 399/3 Silom 7 Alley, Silom, Bang Rak, Bangkok 10500 태국

인도 요리의 재기 발랄한 재해석

<인디언 악센트 Indian Accent>

 

15년 전 뉴델리에 오픈한 <인디언 악센트 Indian Accent>는 모던 인디언 퀴진의 성지다. 오픈 이후 아시아는 물론 월드 50 베스트 레스토랑에 여러 차례 이름을 올리며 모던 인도 퀴진의 가능성을 세계에 알렸다. 그간 런던, 뉴욕 등 해외 도시에 진출해 호응을 이끌어냈는데, 지난해 8월에는 뭄바이에 새로운 지점을 열었다.

 

로힛 카타르레스토라터와 마니시 메로트라 셰프, 그리고 마니시 셰프 아래서 8년간 수련한 리줄 굴라티헤드 셰프가 인도 퀴진에 가미한 글로벌 트위스트를 충실히 이어간다. 기존 레시피를 변형해 새로운 요리를 만드는가 하면, 제철 재료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요리를 만든다.

 

 

알라카르트 메뉴는 뉴델리 본점에서 사랑받는 메뉴로 꾸렸는데, 칠리 호이신소스를 곁들인 오리 고기 쿨차(인도의 효모 빵), 부라타 차트(과일이나 채소에 향신료를 섞어 만든 길거리 음식)가 대표적이다. 미스티 도이 (발효 요구르트)를 품은 과자, 만두 형태의 양고기 카레 등 창의적인 요리가즐비하다.

 

 

하지만 뭐니 뭐니 해도 시그너처 메뉴는 블루 치즈로 속을 채운 난. 인도 음식에서 흔히 만날 수 없는 블루 치즈의 풍미를 더해 오픈 초기부터 이어오는 베스트셀러다. 여기에 헤밍웨이 다이키리, 봄베이 슬링 등 재즈 시대 칵테일의 변주 버전을 곁들여볼 것. 아르데코 양식으로 디자인한 내부는 영국 식민지 시절 봄베이(뭄바이의 옛 명칭)를 떠올리게 하며, 서정적인 재즈 선율이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한다.

 

  • Indian Accent Mumbai
  • Jio World Centre, Ground Floor, Nita Mukesh Ambani Cultural Centre, C-64, G Block, Bandra Kurla Complex, Bandra East, Mumbai, Maharashtra 400098 인도

동남아시아 터치를 더한 광둥식의 묘미

<수 두바이 Xu Dubai>

 

<수 두바이 Xu Dubai>는 지난해 11월 켐핀스키 호텔에 문을 연 레스토랑이다.

이곳에선 광둥식을 기반으로 동남아시아의 터치를 더한 요리를 맛볼 수 있다. 진홍색 타일로 덮인 벽과 거울 천장, 중국식 등불이 중국 특유의 분위기를 조성한다.

 

도착하면 2층으로 올라가는 엘리베이터로 안내받는데, 복도 끝에서 부드러운 붉은빛 조명이 환영해준다. 동물 무늬가 새겨진 긴 의자부터 오픈 키친 앞에 마련된 바 좌석, 테이블, 프라이빗한 테라스까지 원하는 자리에 착석할 것.

 

이곳 메뉴는 편안한 분위기에 걸맞게 셰어 메뉴가 주를 이룬다. 먼저 바삭한 레몬그라스 치킨, 버터밀크 새우, 숯불에 구워 매콤한 땅콩소스와 함께 내는 와규 소고기 꽃등심 등 감칠맛 베이스의 메뉴가 입맛을 돋우고, 대하로 속을 채운 하가우부터 치킨 사오마이까지 섬세하게 빚은 딤섬이 연이어 등장한다. 메인 메뉴는 칠레산 농어나 매콤한 땅콩 참깨 소스로 맛을 낸 닭고기 요리가 있으며, 따로 주문하면 가리비나 캐나다산 랍스터도 맛볼 수 있다. 이에 더해 방대한 와인 리스트와 중국 대중문화에 착안한 시그너처 칵테일은 이곳만의 즐거움이다.

 

추천할 칵테일은 영화배우 이소룡에게 영감을 받아 건파우더 베르무트를 인퓨징한 ‘비 워터’, 테킬라 베이스의 ‘용의 해’가 있다. 늦은 저녁, 일상을 떠나고 싶을 때 <수 두바이>는 좋은 선택지가 되어줄 것이다. 이곳을 오픈한 리카스 Rikas 호스피탤러티 그룹의 공동 대표 리즈완 카심은 “자주 방문해도 늘 즐거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며, 방문할 때마다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는 곳”이라고 귀띔했다.

 

  • ​XU Dubai
  • Kempinski Hotel - Sheikh Zayed Rd - Al Barsha - Al Barsha 1 - Dubai - 아랍에미리트

 


​‘다름’의 미학이 있는 아시안 레스토랑 5선-2편으로 이어집니다.

 

본 콘텐츠는 레스토랑, 음식, 여행 소식을 전하는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바앤다이닝'과 식품외식경영이 제휴해 업로드 되는 콘텐츠입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 2024 초기창업패키지 선정
세종사이버대학교(총장 신구)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는 박규태 겸임교수가 개발한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이 초기창업패키지에 선정됐다.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은 자영업을 시작하는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건전한 점포매물 확보와 권리금의 적정성 여부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다. 해당 어플리케이션은 세종사이버대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 박규태 겸임교수와 외식창업지원센터가 합작해 소상공인의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하고 합리적인 매장 양수도 거래시장을 조성하기 위해 개발한 것으로 공공의 기여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또한 업계 전문가들이 초기창업 멤버로 참여해 고도의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앞으로 내일사장은 초창기 지원사업으로 최대 1억원의 사업화 자금과 초기 IR 기회 제공 등을 지원받게 된다. 학과 측에 따르면 출시 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유명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신규 출점 정보를 모아볼 수 있는 ‘브랜드 인증관’과 ‘지역별 매물 모아보기’ 기능을 업데이트하면서 회원수 증대를 기록했다. 이후 프랜차이즈 가맹 본사에서 인증한 매물만 보여주는 ‘프랜차이즈 인증매물’ 서비스와 ‘예비점주 인적성 검사’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갖추면서 프랜차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경남도, 중국 온라인 티몰(Tmall)에 K-수산물을 알릴 입점 업체 모집!
경상남도는 도내 수산식품기업의 온라인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지원 사업에 참가할 업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수산 식품기업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 지원 사업’은 중국 대표 온라인몰인 티몰(Tmall, 티엔마오)에 입점을 희망하는 업체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경남도에서는 지난해 11월 중국 티몰에 ‘경상남도 수산식품 전용관’을 개설·운영하고 있다. 티몰은 중국 신뢰도 및 시장점유율 1위 온라인 쇼핑몰로 알리바바가 기존 타오바오 쇼핑몰의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해 2012년 문을 열었다. 입점 대상은 도내에 소재한 수산 식품 생산·가공·유통·수출 업체로 신청후 QC, 청경해 인증 여부 등 도 자체기준에 따라 선정되며, 빠른 입점을 위해 중국 수출의 필수 요건인 생산·가공시설 등록 업체를 우선으로 모집·선정한다. 모집기간은 5월 16일부터 6월 7일까지이며, 경상남도 해외 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을 통하여 온라인으로 접수 받는다. 올해 10개 사 20개 품목을 입점시킬 계획으로 참가 입점 업체는 티몰(Tmall) 입점과 제품등록을 위한 컨설팅, 경남 브랜드관 행사 광고, 쿠폰 할인행사와 제품활용 조리영상 제작, 틱톡 및 라이브방송 활용 광고, 제품 판매・재고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메밀막국수·물막국수' 메뉴개발 과정 주목
메밀막국수 제면부터 비법 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전수교육>이 오는 5월 30일(목)에 진행된다. ‘막국수는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외식아이템이다. 건강식을 선호하는 추세에 따라 막국수에 대한 인기는 높아졌다. 메밀을 재료로 한 막국수와 소바(일본식 메밀국수)전문점 창업도 늘고 있다. 소자본창업이 가능하고, 운영에 관한 리스크가 적고 먹는 속도가 빨라 테이블 회전률이 높다는 장점이 있다. 오는 30일, 살얼음육수부터 메밀반죽 비법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레시피 전수 이번 ‘메밀막국수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알지엠푸드아카데미 ‘김종우 원장’은 유명 외식브랜드 메뉴컨설팅, 30년간 국내뿐 아니라 일본, 중국, 동남아 등 대형호텔의 총주방장으로 근무, 레시피 개발 및 상품화에 정통한 전문가다. 이번 전수교육에서는 ▲메밀가루를 사용한 면 반죽▲막국수의 맛을 결정짓는 ‘육수’▲막국수 양념장▲막국수 고명 ▲상차림 등 전 조리 과정과 막국수 브랜드 운영 노하우를 전한다. 김종우 원장은 “봉평메밀막국수는 엄선한 과일, 야채 등 식재료를 사용해 수제로 만든 비법 양념장과 국산 메밀가루로 만든 면 반죽이 핵심이다. 국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