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자영업 엿보기]달걀전문점 파티쉐가 3년간 연구해 만든 '치즈케이크' 화제

URL복사

일본에서 3년, 정확히는 1095일의 시간을 들여 개발한 치즈케이크가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달걀을 중심으로 외식사업을 전개하는 ‘타마고야(TAMAGOYA)’가 새롭게 론칭한 ‘3년 너머의 치즈케이크’는 지난달 30일부터 예약 판매에 들어갔다.

 

 

모든 소재에 고집을 더한 치즈케이크

천일이 넘게 치즈게이크 제조에 몰두한 이는 타마고야의 사토시 스즈키(Satoshi Suzuki) 파티쉐이다. 츠지제과전문학교를 졸업 후 10년간 나고야의 제과점에서 경력을 쌓으며 실력을 인정받아 타마고야에 합류했다.

 

‘3년 너머의 치즈케이크’에는 녹는 듯한 부드러운 식감을 위해 시즈오카현 미시마시의 브랜드 인증을 받은 달걀 ‘히노데타마고(日の出たまご)’의 노른자만을 이용한다.

 

 

히노데타마고는 하코네 세이로쿠의 풍부한 자연 환경에 자란 암탉의 달걀로 노른자가 마치 일출처럼 붉은 색이 나는 것이 특징이다. 보통의 달걀보다 더욱 농후한 맛이 나는 우수한 품질을 자랑한다.

 

치즈는 프랑스산 크림치즈, 마스카르포네 치즈, 브리치즈 3종류를 사용한다. 달걀의 맛을 해치지 않으면서 짙은 치즈의 식감을 느끼게 해준다.

 

여기에 최고 품질의 마다가스카르산 바닐라와 달콤한 체리 향의 톤카콩을 첨가해 치즈 케이크를 만든다. 톤카콩의 향이 유제품과 궁합이 잘 맞으며, 조화가 깨지기 않도록 바닐라와 톤카콩의 배합을 적절히 맞췄다.

 

 

치즈케이크를 먹을 때 마지막에 나는 느끼한 느낌을 잡아주고자 이즈지역의 아타미산 레몬을 함께 첨가한다. 아타미산 레몬은 산도가 너무 강하지 않으면서 상큼한 맛이 나 치즈의 느끼함을 완화시켜준다.

 

마지막으로 오븐에서 중탕으로 구워 입에 넣는 순간 체온에 녹아버리는 치즈케이크를 완성시켰다. 한정수량만 타마고야 매장 또는 온라인숍을 통해서 구입할 수 있으며, 재고소진 시 추가 생산 없이 판매를 종료한다.

 

 

얼려진 치즈케이크를 냉장고에서 2~3시간 보관해 완전히 해동해서 먹거나 해동 시간을 반으로 줄이면 아이스크림같은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치즈케이크를 과자에 소스처럼 찍어서 먹는 것도 가능하다.

 

가격은 3,564엔(약 3만 7천원)으로 다소 높으나 그만큼 고품질의 치즈케이크이기 때문에 선물용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홍콩반점0410, 여름 시즌 한정 '냉짬뽕' 출시
더본코리아의 짬뽕·짜장면 전문점 홍콩반점0410이 평년보다 이른 무더위를 맞아 매콤하면서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여름 시즌 한정 메뉴 ‘냉짬뽕’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냉짬뽕’은 갑자기 더워진 날씨로 입맛을 잃은 고객들에게 색다른 메뉴를 제공하고자 선보인 것으로, 매콤하면서도 짬뽕 특유의 감칠맛을 시원하게 즐길 수 있어 여름철 별미로 제격이다. ‘냉짬뽕’은 지난 2019년도까지 홍콩반점에서 매년 여름 시즌에만 선보였던 메뉴로, 매운 짬뽕을 시원하게 즐기는 고객들 사이에서 꾸준히 인기를 끌어왔다. 지난해부터 고객들의 재출시 요청이 지속됨에 따라 2년만에 메뉴를 업그레이드해 다시 출시하게 됐다. 이번 메뉴는 매콤하고 새콤한 냉육수를 사용해 깔끔한 국물 맛을 자랑하며, 특히 살얼음 육수에 오이, 표고버섯, 새우, 오징어, 목이버섯, 계란, 무절임 등 다양한 고명을 듬뿍 얹어 다채로운 풍미를 입안 가득 느낄 수 있다. 이번 ‘냉짬뽕’은 여름 시즌 동안 일부 매장을 제외한 전국 홍콩반점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2006년 개점한 홍콩반점0410은 짬뽕 전문점으로 시작, 다양한 정통 중화요리를 맛볼 수 있는 중식 프랜차이즈로 발전했다. 재료 본연의 맛을 살리면서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안동진맥소주, 샌프란시스코 국제주류품평회 2관왕 쾌거
지난 4월 26일, 2021 미국 샌프란시스코 국제주류품평회(SFWSC)에서 진맥소주 53도는 가장 높은 ‘더블골드’메달을, 진맥소주 40도는 ‘골드’메달을 수상하며 우리술의 우수성을 널리 알렸다. 특히, 진맥소주 53도는 소주 부문 최고 영예인 ‘Best Soju’로 선정되어 세계적인 품질과 풍미를 인정받았다. 2000년에 시작된 미국 샌프란시스코 국제주류품평회(SFWSC)는 전문적이고 엄격한 심사 기준으로 유명한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주류품평회이다. 골드 메달은 주류 전문가 40여 명의 블라인드 테이스팅을 거쳐 특별한 술로 평가될 때 주어지며, 더블골드 메달은 평가인 전원이 골드 점수를 부여했을 때에만 수상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진맥소주는 2년 전 안동의 맹개술도가(대표 김선영, 이사 박성호)에서 첫 선을 보인 이래 괄목할만한 성장세로 한국을 대표하는 전통 소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상의 원료를 선별하기 위해 유기농법으로 직접 밀 농사를 지어 3단 담금 발효 후 상압 증류 방식으로 빚는 진맥소주는, 밀꽃의 깊은 향기를 풍부하게 머금도록 저온 장기 숙성을 거치는 프리미엄 소주이다. 안동진맥소주 김선영 대표는 “역사적으로 화려했던 안동소주의 품격을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전수]냉면 전수 문의 급증, 오는 11일 ‘평양냉면 전수과정’ 개최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28도, 대전은 29도까지 오르는 등 전국이 20도를 웃도는 초여름의 더운 날씨를 보이고 있다. 평년 기온을 웃도는 날씨가 연이어 이어지면서 서울 을지로, 종로 일대 냉면 가게들은 벌써부터 많은 손님으로 문전성시를 이루고 있다.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 판매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 ‘냉면’은 오랜 기간 각 지역의 특색이 더해진 우리 고유의 면 요리다. 간단한 음식처럼 보이지만 정성을 들인 만큼 깊은 맛을 내는 메뉴로 특히 탄력적인 면발과 육수에 따라 맛 차이가 확연하다. 전문 식당에서 제대로 된 냉면을 고객에게 선보이기 위해선 맛의 핵심인 육수부터 반죽, 비빔 양념소스 제조까지 배워야 할 기술이 한 두가지가 아니다. 이에 ‘냉면’을 더해 추가 수익을 올리고자 하는 자영업자들을 위한 레시피 전수 창업 교육이 큰 반향을 얻고 있다. 실례로 작년 평양냉면 전수 교육의 경우 조기마감 되어 1, 2차로 나누어 진행 될 만큼 반응이 뜨거웠다. ​ 2021년 여름 성수기 전, '평양냉면' 전수교육 문의 늘어 오는 11일. 하루 투자로 평양냉면의 모든 것 전수받을 수 있어 ​ 오는 5월 11일(화)에 진행되는 평양냉면 전수 교육은 45년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