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UP]컵떡볶이·즉석밥 1억불 팔렸다

쌀가공식품 수출액 5년 만에 두 배 규모로 성장

 

쌀을 가공해 만든 떡볶이나 즉석밥 등 수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실례로 작년 수출 통계실적 집계 결과(관세청·aT), 쌀가공식품 수출이 5년 만에 두 배 규모로 성장해 작년 기준 1억 달러를 달성했다.

 

국내 가공용쌀 소비는 최근 5년간 연평균 5.6% 성장했고, 국내 쌀가공식품 시장규모도 연평균 6%로 확대 추세다.

5년 사이 쌀 가공식품 수출은 2배로 성장했고, 정부는 수출협의회를 구성해 올해도 성장세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수출 증가요인으로 국내 수요를 기반으로 다양한 쌀가공식품이 출시되면서 가정간편식 시장의 성장, 한류 문화 확산, 그리고 가공업체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정부 노력 등이 어우러진 것으로 분석됐다.

 

정부의 원료곡 저가 공급, 시설․운영 자금지원 확대 등도 산업 기반확충과 더불어 우수한 제품을 해외에 적극 선보이도록 국내외 박람회 참가 지원, 수출 상품화, 물류비․판촉․컨설팅 등을 지원한 정부 정책도 한몫했다.

 

 

세계 입맛 사로잡은 한국 쌀 가공식품

편의성·한류 타고 간편조리 떡·가공밥 수출 30% 이상 성장

쌀가공식품 중 컵떡볶이 등 간편조리 떡류(전년대비 39.4%↑)와 국·찌개, 덮밥, 볶음밥 등을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즉석밥·냉동밥 등 가공밥류(전년대비 35.9%↑)의 성장세가 돋보였다.

 

국가별 수출규모는 한류 영향이 큰 미국(전년대비 19%↑), 일본(전년대비 17.8%↑), 베트남(전년대비 25.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미국은 아시아계와 중남미계 이주민 사이에서 단시간 내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는 냉동볶음밥․즉석밥 등에 대한 수요 확대가 수출의 주요인으로 작용했다.

 

 

한류문화의 영향이 큰 일본과 베트남 등 아시아 시장에서는 젊은 층 사이에서 떡볶이의 인기가 높아져 수출 증가로 이어졌다.

특히 일본에서는 단맛이 강화된 컵떡볶이 제품이, 베트남은 국산 떡볶이 프랜차이즈 열풍으로 동일제품군의 수출을 견인하고 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쌀가공품 수출협의회'를 구성하고 공동브랜드 개발, 상품화 지원, 박람회 특별 홍보관 운영, 소비자 체험 행사 확대, 미디어 마케팅 강화 등 다양한 사업을 집중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디딤 마포갈매기, 파키스탄 기업과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
외식 기업 (주)디딤(대표이사 이범택)의 마포갈매기가 육류를 기반으로 한 외식 프랜차이즈 브랜드로는 처음으로 파키스탄에 진출한다. 디딤은 중동 시장 진출을 위해 파키스탄 현지 기업인 M Anwar Bro와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을 맺었다. M Anwar Bro는 파키스탄 현지에서 일본과 한국 자동차 부품을 독점 공급하고 있는 수입 업체로 건설, 컴퓨터 관련 자회사도 보유 중인 기업이다. 최근 외연 확장을 위해 식음료 사업으로 눈을 돌린 상황에서 한식이 차세대 먹거리로 떠오르자 지난해부터 디딤과 협의를 진행한 끝에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디딤의 마포갈매기는 본격적으로 중동 시장에 진출할 예정이다. 계약을 맺은 현지 업체가 파키스탄은 물론 두바이와 쿠웨이트에 지사를 운영하고, 사우디아라비아, 오만, 카타르, 요르단 등에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어 다른 중동 국가 진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마포갈매기는 오는 8월 중 파키스탄에 첫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며, 매년 1개 이상의 매장을 향후 4년간 오픈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돼지고기를 먹지 않는 종교적인 특성상 돼지 대신 소고기를 활용한 메뉴로 현지 소비자들에게 한식을 전한다. 디딤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사과·포도·복숭아…과실수 재배기술 배운다
수원시농업기술센터가 ‘2020 과실수 재배기술 교육’에 참여할 수강생을 오는 30일까지 모집한다. ‘과실수 재배 기술교육’은 사과·배·포도·복숭아 등 과실수의 재배 기초 이론부터 재배기술까지 배울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전문 강사가 2월 7일부터 9월 4일까지 매주 금요일(오후 2시), 10회에 걸쳐 강의한다. 농업기술센터와 호매실 과수공원에서 이론 교육과 현장 실습이 이뤄질 예정이다. 주요 교육 내용은 ▲스마트폰으로 과수 재배기술 정보 활용하기 ▲동계 과실수 전정(가지치기) ▲병충해 방제 및 유제(기름 상태의 농약) 살포 ▲순지르기(원줄기 끝을 잘라 더는 성장하지 않도록 관리)·적과(올바른 모양의 과실을 수확하기 위하여 알맞은 양의 과실만 남기고 따버리는 것) 등 결실관리 ▲여름 전정(가지치기) 및 수확 ▲수확 후 관리 등이다. 이와 함께 교육생들이 각자의 집·농장 등에서 가꾸는 과실수를 효율적으로 재배할 수 있도록 노하우를 설명해주고, 재배 과정에서 겪는 애로사항에 대해 상담도 해줄 예정이다. 과실수 재배 농업인, 귀농·귀촌 예정자, 일반 시민 등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선착순 20명을 모집하고, 수강료는 무료다. 수원시 홈페이지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