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설맞이 직거래 장터에서 알뜰 구매하세요!

전국 23개 지자체에서 40개 업체 참여, 다양한 농·축·수산물 구비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아 ‘2020년 설맞이 우리 농·수·축산물 직거래장터를 개최한다.

매년 명절 때마다 제수용품의 가격 급등으로 부담을 느끼는 구민들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믿고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주고,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실질적 도움을 주기 위해 자매결연 도시 등과 협력해 장터를 마련한 것이다.

 

직거래장터는 오는 20일과 21일 이틀간 열리며, 장소는 구청 광장이다.

 

이번 장터는 관악구 직거래장터 개장 이후 최대 도시가 참여해 더 풍성한 장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강진, 고창, 공주, 괴산, 서천, 양구 등 관악구 자매결연 도시를 중심으로 총 23개 시·군에서 추천받은 40개 업체가 참여해 다양한 특산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직거래 장터는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함으로써 유통단계를 줄여 시중보다 10 ~ 20%가량 저렴한 가격대비 질 좋은 우수한 제품들을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주요 판매품목으로는 한우, 생선, 한과류, 잡곡, 건어물, 과일 등 제수용품 및 젓갈류, 전통 가공식품 등 농·수·축산물을 비롯한 다양한 상품들이 준비되어 있으며, 신용카드 및 온누리상품권으로도 구매 가능하다.

 

박준희 구청장은 “자매도시 및 여러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농·수·축산물 판로 개척에 도움이 되고자 올해도 직거래장터를 개장했다.”며, “경자년 새해에도 항상 건강하시고, 가족과 함께 즐거운 설 명절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경남도, 2세대 수산업경영 ‘프렌토 데이’ 개최
경상남도가 수산업에 새로이 진입하는 어업인들과의 소통 채널 활성화를 위해 ‘2세대 수산업경영 프렌토 데이’를 개최했다. ‘프렌토(Friend+Mento)’란 수산업 기술력과 경영 노하우를 가진 기존 수산업 경영인이 신규로 진입하는 어업인에게 어업기술 및 경영 노하우 전수한다는 의미이다. 17일부터 2일간 통영시 소재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 생태탐방원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신규어업인들과의 정책 토론과 어업기술・경영 노하우 이전 등의 시간으로 구성됐다. 특히 올해는 지금까지의 참가자 수동형 교육방식에서 탈피해 신규 어업인들이 토론을 이끌어 가는 능동형 ‘역멘토 방식의 정책 토론회로 진행됐다. ▲‘청년특별도’ 정책 실현을 위한 어업인과 행정기관의 역할, ▲어촌 고령화 및 공동화 대응 방안, ▲귀어·귀촌의 활성화, ▲청년 일자리 창출 등의 다양한 주제의 발표와 토의가 이어졌다. 이는 행정기관-참가자 간의 네트워킹을 공고히 하는 시간이었을 뿐 아니라, 적극 참여형 방식으로 신규 진입 어업인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기도 했다. 또한 최근 떠오르고 있는 베트남·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수산물 시장에 대해, 수산물 소비 트랜드와 현지 여건, 수산물 수출입 등의 해외 정보를 알 수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