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라이프]9월의 WORLD TREND

노르웨이의 휘어진 미술관부터 세상에 단 두 병! 1백39살 위스키​, 2019 드론 사진 어워즈, 로봇 바텐더의 칵테일까지, 지구촌의 맛있는 소식들!

 

밀라노 이탈리아

로봇 바텐더의 칵테일

밀라노의 호텔 타운하우스 두오모(TOWNHOUSE DUOMO)에 루프톱 바가 7월 26일 문을 열었다. 눈길을 끄는 것은 사람 대신 칵테일을 만드는 로봇 바텐더.

 

바에 설치된 두 개의 기계식 팔이 천장에 매달린 1백58가지 주류를 조합하여 단 몇 초 만에 칵테일을 완성한다.

 

시스템 개발자인 MIT 교수 카를로 라티는 이탈리아 안무가인 마르코 펠레의 움직임을 모델로 흔들기, 휘젓기, 춤추기 등의 동작을 구현했다.

이곳 <더 뷰THE VIEW>루프톱에서는 유서 깊은 밀라노 대성당, 두오모 광장의 전망과 함께 새로운 방식의 칵테일을 즐길 수 있다.

 

WORLD 전 세계

2019 드론 사진 어워즈

아트 포토 트래블 협회(ART PHOTO TRAVEL ASSOCIATION)의 국제 드론 사진 공모전인 2019 드론 어워즈 대회(2019 DRONE AWARDS CONTEST) 수상작이 7월 15일 발표됐다.

 

 

전체 대상은 폴란드 사진작가 자섹 데네카가 담은 ‘컬러풀한 물고기 떼(A SHOAL OF COLORFUL FISH)’가 차지했다. 폴란드 설산에서 경주하는 크로스컨트리 스키어들을 물고기 떼에 비유하여 재치 있게 담은 작품이다.

 

이 외에도 전 세계 1백7개국에서 4천5백 명 이상의 참가자들이 추상, 자연, 사람, 스포츠, 야생, 도시, 비디오 총 7개 분야에 걸쳐 헬리콥터, 무인 항공기 등을 사용해 촬영한 사진 작품을 응모했다.

 

제브나케르 노르웨이

휘어진 미술관

노르웨이 오슬로 근교 제브나케르 삼림지대의 강 위에 아슬아슬하게 휘어진 형태의 미술관이 들어섰다.

 

9월 18일에 문을 여는 이 전시관의 이름은 ‘더 트위스트’. 이름처럼 중간 지점이 휘어진 이 건물은 1000㎡의 면적으로 강의 북쪽과 남쪽을 연결하는 다리 역할을 하기도 한다.

 

건물 디자인은 2017년 재오픈한 레스토랑 <노마>의 건축을 맡았던 비야케 잉겔스가 맡았다. 강의 남쪽에 위치한 입구로 들어가면 통로와 전시 공간을 거쳐 강의 북쪽에 해당하는 출구에 이르게 되는데, 잉겔스는 이 건물을 “거주할 수 있는 다리”라고 표현했다.

 

9월 19일부터 11월 17일까지 열리는 ‘호지킨과 크리그–인사이드 아웃 전시회’를 시작으로 향후 현대 미술 전시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

 

캐번 아일랜드

세상에 단 두 병, 1백39살 위스키

지난 7월 30일과 31일 이틀간 아일랜드 캐번에서 열린 경매에 위스키 애호가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세상에 단 두 병 남은 위스키가 경매에 올랐기 때문이다. 주인공은 1880년산 캐시디 앤 모나스트러밴 위스키(CASSIDY & CO MONASTEREVAN WHISKY). 두 병 중 나머지 한 병은 아이리시 위스키 박물관(IRISH WHISKEY MUSEUM)이 소장하고 있다.

 

1백39살 위스키는 경매 결과 예상 낙찰가인 1만 유로를 훨씬 웃도는 2만3천 유로, 원화 약 3천만원이라는 가격으로 한 아일랜드인에게 낙찰되었다. 경매를 주관한 빅터 미는 여러 나라의 입찰자가 있었지만 결국 위스키가 아일랜드에 남게 되어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본 콘텐츠는 레스토랑, 음식, 여행 소식을 전하는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바앤다이닝'과 식품외식경영이 제휴해 업로드 되는 콘텐츠입니다. 바앤다이닝 블로그 : https://blog.naver.com/barndining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포스크 코로나 외식업 생존전략을 묻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 성료
국내 유망 외식 프랜차이즈 3곳과 함께 진행한 ‘강태봉의 창업토크쇼’가 예비창업자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리에 마쳤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는 28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주고자 ‘코로나19 정국 속 외식업 생존전략’을 주제로 진행됐다. 우선 30년간 외식전문 창업·경영자문을 해온 알지엠컨설팅의 강태봉 대표가 강연을 맡아 코로나 위기 속 위기대응 전략, 포스트코로나 시대 외식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서 설명했다. 이어서 국내 유망 한식·배달 프랜차이즈기업 바우네나주곰탕, 신의주찹쌀순대, 배달삼겹 직구삼 브랜드 별로 차례로 나와 브랜드 성장 과정과 강점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예비창업자들의 관심이 높은 주력상품의 시장성, 투자대비 수익구조, 점포 수, 창업 시 교육체계 등 상세한 내용을 전달해줬다. 마지막 창업 토크쇼에선 강태봉 대표와 각 브랜드 담당자들이 외식 창업에 대해 진솔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참가자들은 각 3곳의 브랜드 담당자에게 ‘코로나 위기를 극복중인 실사례’, ‘구체적인 가맹점주 지원 정책’, ‘동종업종과 비교한 브랜드 경쟁력’ 등 창업에 필요한 다양한 질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식BIZ 단신]죽이야기, ‘솥밥’ 출시 기념 창업자금 1000만원 2차 무상 지원 진행
대호가가 운영하는 죽이야기는 신메뉴 ‘솥밥’ 출시를 기념해 창업 자금 1000만원 2차 무상 지원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죽이야기는 올해 4월부터 5월 20일까지 신메뉴 ‘솥죽’ 출시 기념으로 총 10명에게 창업 자금 1억(1인당 1000만원)을 무상 지원했다. 하지만 최근 예비 창업주들의 지원 요청이 쇄도하고 솥밥 출시 시점과 맞물리면서 추가 지원을 결정한 것이다. 이번 2차 지원은 1차 지원과 동일하게 선착순 10명에게 1인당 1000만원이 지급된다. 한편 죽이야기는 2020년 초 로고와 외부 디자인, 인테리어, 솥죽 레시피를 재단장하고 5월 솥밥을 신규 출시한 뒤 고객과 업주들의 반응이 뜨겁다고 밝혔다. 솥죽은 죽이야기가 국내에서 처음 개발한 레시피로 6개월 이상의 시행착오를 거친 끝에 탄생했다. 죽이야기는 리뉴얼된 디자인과 레시피를 도입한 기존 가맹점들 모두 매출이 늘어났고 고객들의 음식 만족도도 올라갔다고 설명했다. 또 조리 방식이 간편해지고 식재료와 인력 운용 효율성이 높아져 업주들 만족도도 높다고 덧붙였다. 죽이야기는 2020년 브랜드 리뉴얼 표준 매장으로 ‘강남지인병원점’을 지정하기도 했다. 표준 매장은 솥죽, 솥밥, 음료 등 다양한 메뉴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포스크 코로나 외식업 생존전략을 묻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 성료
국내 유망 외식 프랜차이즈 3곳과 함께 진행한 ‘강태봉의 창업토크쇼’가 예비창업자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리에 마쳤다. ‘강태봉의 창업토크쇼’는 28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주고자 ‘코로나19 정국 속 외식업 생존전략’을 주제로 진행됐다. 우선 30년간 외식전문 창업·경영자문을 해온 알지엠컨설팅의 강태봉 대표가 강연을 맡아 코로나 위기 속 위기대응 전략, 포스트코로나 시대 외식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해서 설명했다. 이어서 국내 유망 한식·배달 프랜차이즈기업 바우네나주곰탕, 신의주찹쌀순대, 배달삼겹 직구삼 브랜드 별로 차례로 나와 브랜드 성장 과정과 강점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예비창업자들의 관심이 높은 주력상품의 시장성, 투자대비 수익구조, 점포 수, 창업 시 교육체계 등 상세한 내용을 전달해줬다. 마지막 창업 토크쇼에선 강태봉 대표와 각 브랜드 담당자들이 외식 창업에 대해 진솔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참가자들은 각 3곳의 브랜드 담당자에게 ‘코로나 위기를 극복중인 실사례’, ‘구체적인 가맹점주 지원 정책’, ‘동종업종과 비교한 브랜드 경쟁력’ 등 창업에 필요한 다양한 질

J-FOOD 비지니스

더보기
[일본 자영업 엿보기] 아이디어로 코로나 위기 넘기는 일본의 자영업자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며 대부분의 외식업체 자영업자들이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영세한 규모의 식당일수록 그 타격이 더 크다. 코로나19로 큰 피해를 입은 일본에서 다양한 아이디어로 어려움을 극복하려는 자영업자들이 있다. 일본 간사이 지방에서 고군분투 중인 자영업자 사례를 모아 소개한다. 요리 유튜버로 변신한 자영업자 오코나미야키 가게 ‘오타후쿠(お多福, 복이 많음)’를 운영하는 히사시 점장은 찾아오는 손님이 줄자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변신했다. 코로나19 이후 집에서 식사를 하는 비중이 높아지자 온라인을 통해 손님들과 만나기 시작한 것이다. 영상을 통해 집에서 손쉽게 만들 수 있는 요리법을 주로 소개한다. 조회수가 가장 높은 영상은 ‘프라이팬 하나로 만들 수 있는 오코노미야키’로 오타후쿠의 점장이 직접 출연해 요리 과정을 자세히 알려준다. 현재도 꾸준히 영상을 업로드하고 있으며, 영상을 보고 코로나가 잠잠해지면 가보고 싶다거나 자세한 레시피를 묻는 등 긍정적인 댓글들이 달린다. 매주 오타후쿠 매장에서 요리를 촬영하는 히사시 점장은 “코로나 이후 손님이 급감했다. 이대로 앉아 있을 수 없어 요즘 대세인 유튜브로 가게를 알리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