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골목상권을 서울 대표 상권으로…전문가 토론회 개최

2022.09.30 13:03:08

창조형 창업 생태계 조성 및 로컬브랜드 육성을 통한 상권 발전 전략 논의

 

 

 

서울시가 인지도 있는 골목을 서울대표 상권으로 발전시켜 나가는 ‘로컬 브랜드 상권’ 육성과 확대를 위해 9월 30일 14시 '2022 서울 로컬브랜드 상권 생태계 포럼'을 개최한다.

 

명소상권의 지속가능성장을 위한 로컬브랜드 상권 강화 전략과 현재 조성‧운영 중인 명소상권 사례 공유, 민간과 공공의 역할 등을 논의하는 자리다.

 

먼저 골목길 경제학자로 불리는 모종린 연세대 교수(서울시 서울비전 2030분과위원장)가 로컬브랜드의 비전과 필요성, 기존 유명상권의 확장 방안 등을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선다.

 

이어 김종석 쿠움파트너스 대표가 민간주도로 조성된 연희동 상권 성장 사례를, 윤주선 충남대 교수가 민간과 공공이 함께 성장시킨 군산시 상권 조성 사례를 공유한다.

 

주제토론에서는 상권 발전 및 확대를 위해 필요한 요소 및 민관협력방안 등을 집중 논의한다. 아울러 로컬브랜드 육성을 위한 아이디어 제시, 현장의 목소리 등 실제 상권 발전에 필요한 세부 전략도 나눈다.

 

서울시는 잠재력 있는 골목을 서울대표 상권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지난 4월 △양재천길(서초구) △합마르뜨(마포구) △장충단길(중구) △선유로운(영등포구) △오류버들(구로구) 등 5곳을 로컬브랜드상권을 선정하고 3년간 최대 30억원의 예산과 각종 시설 및 인프라 등을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해당상권에서 창업예정인 지역창업가(로컬크리에이터)를 양성하는 사업도 함께 추진하고 있어 국정과제로 선정된 지역사회의 창조역량 강화 부문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임근래 서울시 상권활성화담당관은 “창조형 소상공인 중심의 생태계 조성과 그를 뒷받침 할 수 있는 정책사업 추진을 통해 상권의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김하루 기자 lumunehito@foodnews.news
Copyright FOODNEWS.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식품외식경영 서울 강남구 학동로 18길 13, 2층(논현동, 청석타운빌) 발행인 : 강태봉 | 편집인 : 이 준 | 전화번호 : 02-3444-3600 Copyright FOODNEWS. All rights reserved.